울산시, 언양처리구역 하수관로 부설공사 준공
울산시, 언양처리구역 하수관로 부설공사 준공
  • 차동철 기자(ehdcjf0824@naver.com)
  • 승인 2018.10.19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화강 상류지역 수질개선 기대
[울산=코리아플러스] 차동철 기자 = 삼동면과 상북면 일원의 하수관로 부설공사가 완료돼 태화강 상류지역 수길 개선이 기대된다.

울산시는 지난 2016년 4월 착공한 언양처리구역 일원 하수관로 부설공사가 오는 20일 준공된다고 밝혔다.

언양처리구역은 그 동안 울산광역시 하수도정비기본계획상 하수처리구역에서 제외됐다가 2014년 4월 환경부 승인을 받아 하수처리구역에 새롭게 포함된 지역이다.

특히 언양 BTL사업에서도 시공되지 못해 주민들의 하수관로 시공 요구가 많은 지역이었다.

언양처리구역 하수관로 부설공사는 총 사업비 180억원이 투입해 하수관로와 배수설비 620개소 등을 시공하는 공사로 지난 2016년 4월에 착공해 2년 6개월간의 공사를 마치고 이번에 준공하게 됐다.

울산시 관계자는 “공사가 완료되면 지역주민 1,400여명이 수혜혜택을 받는 것은 물론 하루 1,200톤의 하수를 차집할 수 있게 되어 태화강 상류지역 수질개선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