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1.16 금 23:44
> 뉴스 > 코리아프러스 > 경기 | 사회문화
       
‘산후조리비 걱정 NO’… 아이낳기 좋은 경기도
소득에 상관없이 신생아 1인당 50만원 지급
2018년 11월 09일 (금) 06:09:27 강경화 johnkang2004@hanmail.net
【수원=코리아프러스】김민주·강경화 기자 = 이재명 도지사의 핵심정책으로 손꼽히는 ‘경기도 산후조리비 지원사업’이 오는 2019년부터 본격 실시된다.

경기도는 지난 2일 보건복지부와 ‘산후조리비 지원사업’ 시행에 관한 협의를 완료했다고 9일 밝혔다.

이에 따라 신생아 출생일을 기준으로 경기도에서 1년 이상 거주한 출산가정은 누구나 소득에 상관없이 출생아 1인당 50만원의 산후조리비를 지원받을 수 있게 됐다.

도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산후조리비를 지역화폐로 지급할 계획이다.

대상자들은 신생아 출생일로부터 1년 이내에 신청해야하며, 관할 주민센터를 방문해 산후조리비를 신청하면 자격확인 등의 절차를 거쳐 지역화폐(지류 또는 카드)로 지급받을 수 있다.

산후조리비는 산후조리원 이용은 물론 산모·신생아의 건강관리, 모유수유 및 신생아 용품, 산모 건강관리를 위한 영양제·마사지·한약 처방 등 다양한 용도로 사용할 수 있다.

사업의 총 예산은 423억원으로 신생아 8만4600명에 대한 지원이 가능한 금액이며 도비 70%, 시군비 30% 매칭사업으로 진행된다.

도는 대상자들이 지역화폐로 지급받은 산후조리비를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산모의 건강 증진 및 산후 회복 관련 가맹점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산후조리비 지원사업’은 출산가정의 경제적 부담 완화를 통해 ‘아이 낳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고, 산모·신생아의 건강 보호 및 저출산 극복 도모를 위해 마련된 사업으로 이 지사가 성남시장 재직시절에도 추진했던 민선 7기의 핵심 공약 중 하나다.

경기도 관계자는 “산후조리비 지원 사업을 통해 출산 가정의 경제적 부담이 크게 줄어들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며 “아이낳기 좋은 경기도 조성을 위해 다양한 방안을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우리나라의 출산율은 인구대체 출산율인 2.1명에 못미치는 1.17명(2016년 기준)으로 OECD회원국 34개국 중 최저수준이며, 경기도 출산율은 1.19명이다.
강경화의 다른기사 보기  
코리아플러스(http//www.kplu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1)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Ralphsnura
(37.XXX.XXX.164)
2018-11-09 17:05:45
студия красоты Дивия рядом с торговым центром РИО на Окском проспекте там учат на парикмахера
В Голутвине, располагается студия Дивия
самое полное обучение, понятно обучают даже с нуля на парикмахера
전체기사의견(1)
주요뉴스
이동통신 온라인 판매시에 지켜야 ...
리신호 교수 “농촌개발과 농촌관광...
커뮤니케이션을 공부하는 당신을 위...
【맛집 멋집】 청림골, 대둔산 자...
대전대성중학교, 학교신문만들기 과...
대전교육청, 제4회 바탕교육 한마...
동학농민혁명 법정기념일 선정 발표...
금산인삼청소년UCC영화제,
코리아프러스 인물
표준연, 노벨상 도전
강대임 원장, 세계최고 측정과학 지원
KRISS(한국표준과학연구원, 원장 강대임)가 세계 최고 수준의 우수 연구성과 창출을 목표로 측정과학우수연구실 지원 사업을 시작한다.
만세보령 농특산품, 미국 서부에 이어
‘내포신도시 1호 기업’ 첫 삽 떴다
유성구, 수능일 저녁 청소년유해환경
이재명 “육로로 방북하고 싶다”...
대전 동구, 제1기 인구정책위원회 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고충처리인제도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세종특별자시 금남면 황용1길 54-60 | T. 042)822-6230
등록번호 : 세종, 다00024 / 일간| 등록일자 : 2010년 6월 4일 | 발행인·편집인 : 장영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영래
Copyright 2009 코리아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plu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