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보호센터 유기동물 보호환경 대폭 개선한다
동물보호센터 유기동물 보호환경 대폭 개선한다
  • 장형태 기자(adjang8@naver.com`)
  • 승인 2018.11.27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20억원 투입해 동물보호센터 개선공사 12월 완료
▲[제주=코리아플러스] 장형태 기자 = 제주특별자치도 동물위생시험소는 ‘동물보호센터 보호환경 개선공사’가 12월 준공 목표로 순조롭게 추진 중에 있다고 27일 밝혔다.(사진제공=제주)
[제주=코리아플러스] 장형태 기자 = 제주특별자치도 동물위생시험소는 ‘동물보호센터 보호환경 개선공사’가 12월 준공 목표로 순조롭게 추진 중에 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총 20억 원을 투입, 노후 동물보호시설 1개소를 철거해 2층 319㎡ 규모 개 전용 보호시설을 신축하고, 산책로 및 보호동물 운동장 조성 등 보호센터 시설 전반에 걸친 환경정비로 입소된 유기동물이 안락하고 편안하게 보호·관리 될 수 있도록 시공 중에 있다.

김익천 동물위생시험소장은 “유기동물의 인도적 보호 강화를 위해 시설확충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히고, “그러나, 도내 유기동물 증가 속도를 따라갈 수 없기 때문에 반려동물을 키우는 주민은 절대 동물을 버리지 말고 잃어버렸으면 보호센터에 문의 하는 등 꼭 찾을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전했다

김 소장은 이어 “동물등록대상 동물을 키우는 주민은 가까운 동물등록 대행기관을 방문해 반드시 동물등록을 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