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3D프린팅 인력양성사업단 발대식 ’개최
‘울산 3D프린팅 인력양성사업단 발대식 ’개최
  • 차동철 기자(ehdcjf0824@naver.com)
  • 승인 2018.11.30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코리아플러스] 차동철 기자 = 울산시는 울산정보산업진흥원 주관으로 30일 오후 5시 무거동 벤처빌딩 9층 회의실에서 '울산 3D프린팅 인력양성사업단 발대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행사는 각 기관별 소개, 사업단 운영계획 발표, 기념촬영 등으로 진행되며, 울산시, 울산정보산업진흥원, 창조경제혁신센터, 울산대학교, 울산테크노파크, 울산산학융합원 등 13개 기관이 참석한다.

발대식에서 각 13개 기관이 교육 특화분야 선정을 협의하고, 향후 커리큘럼 개발, 기업수요 파악, 교육 운영 등 기관 간 역할분담을 해 나갈 계획이다.

울산지역 내 3D프린팅 인력양성사업을 총괄할 ‘인력양성사업단’은 울산정보산업진흥원 등 13개 기관이 참여한 가운데 교육, 커리큘럼 개발, 국가자격증 표준화, 기업수요 일자리 창출, 장비 시설 인력 등 4개 분야로 구성된다.

단장은 울산정보산업진흥원장이 맡게 된다.

울산시 관계자는 “이번 발대식을 계기로 3D프린팅 교육장 및 장비 공동이용 실습장 설치 3D프린팅 국가기술자격증 실기시험장 설치 3D프린팅 교육안내 홈페이지 구축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