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원대 ‘목원 문화예술 CEO 과정’ 개강
목원대 ‘목원 문화예술 CEO 과정’ 개강
  • 장해린(gofls7@naver.com)
  • 승인 2019.03.22 0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코리아플러스】장해린 기자 = 목원대학교는 중부권 최초로 다양한 문화콘텐츠를 통해 감성 경영과 창조 경영을 이끌어 내 문화예술의 새로운 지평을 조망할 ‘목원 문화예술 CEO 과정’을 신설했다.

19일 오후 7시 대전 계룡스파텔 무궁화홀에서 총장과 내·외빈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입학식 및 개강행사를 진행했다.

‘목원 문화예술 CEO 과정’은 1년으로 총 25주간 강의가 진행된다.

교육대상은 기업체 CEO 및 고위 경영자, 중앙정부 혹은 지방정부의 고위 공무원 등 기타 이와 동등한 자격을 갖춘 자가 해당된다.

과정을 수료한 학생들에게는 목원대 총장 명의의 수료증을 수여하고 다양한 문화예술 관련 활동을 지원 받을 수 있는 특전을 제공한다.

재계 및 정계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인 39명이 입학해 전문적이며 차별화된 문화예술 프로그램들을 직접 체험하게 된다.

대표 교수진으로는 정경 오페라마 예술경영 연구소장, 사단법인 더 아시안 김유미 이사장, 송민호 충남대학교 병원장, 오병권 대전예술의 전당 관장, 김형석 연세대학교 명예 교수, 서라미 월드뮤직 앙상블, 고려대 안남일 교수, 김정택 SBS 명예예술단장, 홍익대 이원재 교수, 선승혜 대전시립미술관장 등이 참여 한다.

서은숙 문화예술원장은 “‘제1기 목원 문화예술 CEO 과정‘을 통해 현대의 바쁜 일상 속에서 휴식과 힐링, 그리고 최고의 CEO 네트워킹이 될 수 있도록 온 힘을 쏟겠다”고 밝혔다.

권혁대 총장은 “이 과정을 통해 지역사회의 문화예술 수준이 높아지고 청풍명월의 고장인 우리 지역의 문화 향기가 더욱 높아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