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은권 의원, 서대전역 활성화를 적극 지원 약속 받아내
이은권 의원, 서대전역 활성화를 적극 지원 약속 받아내
  • 강경화 기자(adjang7@naner.com)
  • 승인 2019.05.28 2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대전역 이용 편의 위한 주변 환경개선에 시비투입”

【대전=코리아플러스】  장영래 기자 = 대전시는 서대전역 광장에서 출발해 대전역과 복합터미널 등을 경유하는 버스신규노선을 오는 7월 1일부터 신설해 35인승 4대를 투입운행할 예정이다.

국회 이은권 의원

 

자유한국당 이은권 국회의원(대전 중구)은 지난 27일 박제화 대전시 교통건설국장, 조철휘 대전시 도시광역교통과장 등과 면담을 통해 ▲서대전역 버스노선신설 ▲서대전역 주변 환경개선을 위한 시비투입 ▲서대전역을 경유하는 대전시티투어 코스신설 등 대전시의 적극적인 지원약속을 받아낸 것으로 확인됐다.

이는 서대전역 이용객 감소와 주변지역 침체에 따른 경쟁력 확보 및 활성화 조치의 일환으로 풀이된다.

앞서 작년 12월 한국철도공사 측에서(이하 코레일) KTX 서대전역 감편계획을 발표하자, 이은권 의원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며 한국철도공사와 대전시와의 중재를 통해 KTX 서대전역 감편계획을 무산시킨 바 있다.

해당 지원 사업 또한 한국철도공사와 대전시가 협업하고 있는 서대전역 활성화를 목표한 것으로, 이은권의원의 적극적인 역할에 무게가 실렸다.

서대전역 광장 앞에 버스베이를 조성하는 등 해당역의 인지도향상과 이용의 편의를 위해 경관조명상징조형물가로등 정비 및 신설을 하고, 서대전역을 경유하는 대전시티투어 코스를 월 10회3개 코스를 신설하여 운영할 계획이다.

이에 이 의원은 “서대전역 활성화, 서대전역 KTX 증편, 호남선 고속화 사업, 도시철도 2호선 트램 건설 등 산적해있는 현안이 많은 만큼, 국토교통부 및 한국철도공사 등 관련 기관과의 꾸준한 소통을 통해 속도감 있는 추진과 국비 확보에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오는 6월 3일 이은권 의원은 호남선 직선화 사업, 충청권 광역철도, 서대전역 KTX 증편 등 주요 지역현안사업을 논의하기 위해 국토교통부 황성규 철도국장과 면담이 예정되어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