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김현경 부시장, ‘공직기강 바로 세우겠다’ 천명
서산시 김현경 부시장, ‘공직기강 바로 세우겠다’ 천명
  • 강경화 기자(adjang7@naver.com)
  • 승인 2019.06.03 1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위행위자 무관용 원칙 일벌백계 경고

【서산=코리아플러스】  강경화 기자 = 김현경 서산시 부시장이 3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개최된 월례회의석상에서 특별교육을 갖고 최근 공직자들의 기강해이 사건에 대해 강력히 질타하고, 무관용 원칙으로 일벌백계할 것을 경고 했다.

【서산=코리아플러스】 강경화 기자 = 김현경 서산시 부시장이 3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개최된 월례회의석상에서 특별교육을 갖고 최근 공직자들의 기강해이 사건에 대해 강력히 질타하고, 무관용 원칙으로 일벌백계할 것을 경고 하고있다.

 

이번 교육은 최근 일부 공무원의 일탈행위 등 공직사회에서 일어나지 말아야 할 사건들이 발생함에 따라 재발방지를 위해 마련됐다.

김 부시장은 “소수의 비위행위로 인해 대다수 성실한 공무원들의 노력과 성과가 평가 절하되고 시민들로부터 불신을 받게 된다.”며, “향후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될 경우 비위행위자에 대해서는 무관용 원칙으로 일벌백계 하겠다.”고 경고했다.

특히 “오는 6월 25일부터 음주운전 처벌기준이 강화됨에 따라 음주운전 적발 시 최소 감봉 처분부터 원칙대로 적용하고, 부서 회식 후 음주운전이 적발 시에는 부서장도 책임을 느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개인 사생활 등으로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공무원으로서의 품위를 유지해줄 것”과, “부서장을 중심으로 직원들 서로가 배려와 존중하는 조직분위기를 조성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