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지역 어린이 작은도서관 "책 읽고 꿈 그려요”
농촌지역 어린이 작은도서관 "책 읽고 꿈 그려요”
  • 이한국 기자(qoren219@nate.com)
  • 승인 2019.06.12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지역 작은도서관 4곳서 어린이 문화프로그램 운영..“농촌 어린이 책 읽기 흥미 유도”

【고창=코리아플러스】 이한국 기자 = 고창군이 지역내 작은도서관에서 문화사각지대를 줄이고 어린이들의 책 읽기 흥미 유도를 위한 문화프로그램(동화랑 미술이랑)을 운영한다.

작은도서관 문화행사
작은도서관 문화행사

프로그램은 오는 7월 5일까지 매주 대산큰별작은도서관(월), 무장글샘작은도서관(화), 아산선운산작은도서관(수), 고수해마루작은도서관(금)에서 해당지역 아동들을 대상으로 각 4회씩 진행된다.

아이들은 ‘우리나라 미술여행’, ‘환경 내가 지켜요’, ‘지구촌이야기 33가지’, ‘호랑이와 곶감’ 등을 제목으로 한 여러 프로그램 등을 통해 예술과 환경, 전통이야기를 쉽고 재미있게 배울 수 있다.

특히 민화부채, 텀블러, 시계액자, 캔버스액자만들기 등의 활동을 통해 어린이들의 호기심과 독서 후 상상력을 자극해 창의력 발달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작은도서관은 공공도서관의 혜택을 누리지 못하는 문화소외계층을 위한 접근성이 용이한 생활밀착형 소규모 문화공간이다. 주로 독서 및 문화프로그램을 통해 지역공동체의 결속력을 높이는 역할을 하고 있다.

도서관 관계자는 “농촌지역 어린이들이 이번 기회를 통해 다양한 독후활동을 경험해 보고 책 읽기에 흥미를 느껴, 앞으로 작은도서관을 자주 이용하고 꿈을 키우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