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함안군,‘일본 수출채소류 ID농가 교육’실시
경남 함안군,‘일본 수출채소류 ID농가 교육’실시
  • 차동철 기자(ehdcjf0824@naver.com)
  • 승인 2019.07.11 1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코리아플러스 】 차동철 기자 = 경남 함안군은 지난 10일 관내 수출 파프리카·토마토 농가 40여명을 대상으로 ‘일본 수출채소류 ID농가 교육’을 실시했다.

 

파프리카, 토마토 수출확대 및 일본수출 채소류 안전관리지침 개정에 따른 일본정부의 식품안전성 강화에 대응하고자 농촌진흥청 수출농업지원과 주관으로 마련된 이번 교육에서는 국립농업과학원 화학물질안전과 박경훈 연구관의 ‘일본 수출 토마토·파프리카 농약안전성 관리’, 써브스트라투스코리아(주) 대표의 ‘토마토·파프리카 환경관리’에 대한 강의가 진행됐다.

‘일본 수출채소류 ID농가’ 제도는 일본으로 수출하는 채소류 중 일정 수준 이상의 안전관리 체계를 갖춘 수출업체와 농가에게 ID번호를 부여하고 이를 포장박스에 부착하여 수출함으로써 수출농산물에 대한 신뢰를 구축할 수 있으며, 명령검사 품목이라도 ID등록 수출업체는 우선 통관 후 샘플검사 실시로 유통기간 단축 및 품질유지를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한편, 일본 수출 채소류 재배농가들은 농약 잔류허용기준, 농약 안전사용 관리, 재배포장 위생관리 등 수출농산물 안전성 교육을 의무적으로 연 1회, 4시간 이상을, 수출업체는 연2회, 8시간 이상을 이수하여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