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석 의원, 중국 강소성 서기와 경제협력방안 논의
박병석 의원, 중국 강소성 서기와 경제협력방안 논의
  • 장영래 기자(adjang7@gmail.com)
  • 승인 2019.08.01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중 의회외교포럼 대표단(단장:박병석 의원) 7월 31일 러우 친젠(娄勤俭) 당서기 회견

【강소성=코리아플러스】 장영래 기자 = 국회 박병석 의원(대전 서갑/ 더불어민주당/ 5선)을 단장으로 하는 한‧중 의회외교포럼 대표단이 7월 31일(수) 러우 친젠(娄勤俭) 강소성 당서기와 회견을 갖고, 한-강소성 간 경제협력강화 방안을 논의했다.

 

박병석 의원은 “이번 회견에서 강소성을 중심으로한 한‧중 경제협력 등에 대해 폭넓은 의견을 교환했으며, 한‧일 무역 분쟁과 관련된 한‧중 협력방안 등도 의견을 교환했다”고 밝혔다.

박 의원은 “강소성은 지난해 우리나라와의 교역액은 787억 달러, 우리나라의 누적 투자액은 148억 달러로 한‧중 경제의 중요한 지역이라며 한국 기업이 순조롭게 영업활동을 할 수 있도록 중국 측의 적극적 관심과 협조를 요청했다”고 말했다.

이어 박 의원은 “강소성은 일대일로(一帶一路)의 교차점으로서 한국 기업 진출은 물론 한‧중 양국의 제3국 투자 가능성도 많아 우리 신 북남방정책과 중국 일대일로 정책간 연계협력 과정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할 수 있다”며 “협력사업 발굴을 위해 양측이 긴밀히 협의해 나가기로 합의 했다”고 밝혔다.

이에 러우 친젠(娄勤俭) 당서기는 “강소성은 4차 산업시대로 가는 산업 구조조정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강소성의 첨단산업 분야 및 IT산업 발전에 있어 한국 기업 투자 등 한국 측의 적극적 협력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지난 5월, 중국과의 의원외교 강화를 위해 출범한 한중 의회외교포럼은 첫 중국 일정으로 7월 28일부터 8월 1일까지 단동(丹東), 선양(瀋陽), 난징(南京)을 방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