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민간사무실’ 사무실 이전 … 시민 불편 가중
세종시 ‘민간사무실’ 사무실 이전 … 시민 불편 가중
  • 장영래 기자(adjang7@hanmail.net)
  • 승인 2019.08.01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코리아플러스】 장영래 기자 = 세종시가 민간 사무실 이전으로 불편이 가중되고 있다.

세종시는 앞서 신청사로 지난 2015년 개청해 이사를 했다.

하지만 최근 도시성장본부와 건설교통국 등이 이전한다.

이춘희 시장은 지난 25일 정례브리핑을 통해 "일부 부서를 민간건물 임대해 입주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세종우체국(경제산업국)과 나성동 SM타워, 스마트허브Ⅲ, 조치원청사 등의 업무시설을 이용한다.

세종시를 찾은 한 시민은 사무실 이전으로 불편이 가중되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