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익산시, 제3대 명예농업시장 정명채 대표 위촉
전북도 익산시, 제3대 명예농업시장 정명채 대표 위촉
  • 김단오 기자(kimdano2002@naver.com)
  • 승인 2019.08.12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명예농업시장제, 선도적 농업 성장 동력 강화
정부 농업정책 파악·지역 농업기관 간 네트워크 구축
익산시는 제3대 명예농업시장으로 정명채 대표를 위촉했다. (사진제공=익산시)
익산시는 제3대 명예농업시장으로 정명채 대표를 위촉했다. (사진제공=익산시)

【익산=코리아플러스】 김단오 기자 = 전북도 익산시는 12일 제3대 명예농업시장에 한국농어촌 복지포럼 대표인 정명채 박사를 재위촉하고 위촉장을 전달했다.

이번에 위촉된 정명채 대표는 노무현 정부와 문재인 정부의 농업분야에서 대통령자문 정책기획위원, 한국농촌사회학회 회장, 한국농업정책학회 회장 등을 역임했다.

정명채 명예농업시장은 현 정부 농정공약 발굴에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하는 등 농업부문에서 최고의 권위를 지니고 있으며, 지난 2년간 지역에서 명예농업시장을 수행하며 농업인에게 높은 인지도와 좋은 평을 받고 있다.

정명채 명예농업시장은 “익산시와 인연을 소중하게 생각하며 새 정부의 농정 흐름을 정확·신속하게 파악하여 지역 농업에 접목시키고 농업을 통한 익산시 발전과 농업인의 행복을 위해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정헌율 시장은 “정명채 명예농업시장이 농업인과 행정의 가교 역할을 수행해 농업인들의 어려움을 적극적으로 해결하고, 다양한 경험을 바탕으로 지역 농업발전에 큰 빛이 되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익산시는 미래농정 실현을 위한 정책간담회를 개최하고 농업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고 소통하는 현장포럼, 농업·농촌·농민을 위한 정책 추진 전반에 대한 자문 및 정책을 위해 미래농정자문단 운영하고 있다.

정명채 명예농업시장은 농촌현장포럼 및 미래농정자문단을 주도적으로 이끌며 농업분야의 전문적 지식 및 풍부한 인적 자원을 기반으로 중앙부처 등 농업기관과의 네트워크 구축, 정부 농업정책 동향 파악 등을 통해 익산 농정의 선도적 방향을 제시하는 견인차 역할을 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