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고양시, 올해 전국 최다 일자리기금 100억 조성
경기 고양시, 올해 전국 최다 일자리기금 100억 조성
  • 장영래 기자(adjang7@gmail.com)
  • 승인 2019.09.02 2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코리아플러스】 장영래 기자 = 경기도 고양시는 올해, 100억 원 규모의 일자리기금을 조성한다고 밝혔다.

전국 기초자치단체 중에 올해까지 확보한 일자리기금 중 가장 큰 규모다.

시에 따르면 시 출연금과 기금운용 수익금, 기타 수입금을 포함한 일자리기금을 2023년까지 운용한다.

경우에 따라 존속기간은 더 늘어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시 출연금 100억 원은 9월 추경에서 확보할 예정이다.

고양시 일자리기금이 조성되면 ▲일자리 창출·확대 및 고용촉진을 위한 사업 ▲일자리 취약계층을 위한 대책 ▲실업자 구제 사업 ▲공공일자리사업 등에 사용하게 된다. 특히 이 기금은 글로벌 경기둔화와 우리나라 산업의 저성장 기조로 인한 급격한 실업 위기 발생 시, 신속히 자금 투입을 할 수 있도록 설계되어 발 빠르게 대응할 수 있다.

한편 시는 담보력이 부족한 소상공인의 자금융통을 돕기 위해 ‘소상공인 특례보증’ 예산을 증액하여 신규 대규모점포 입점에 따른 상생지원 및 금융기관의 매칭출연 등을 통해 총 23억 5천만 원을 확보하고, 출연금의 10배수인 235억 원 한도에 약 1천8백 명의 소상공인에게 특례보증을 실시해 서민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민선7기 출범이후 넉넉한 일자리로 물길처럼 흐르는 고양시 경제 활성화를 위해 줄곧 달려왔다.”며 “일자리기금 및 소상공인 특례보증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시의회와도 협의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