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은 문화가 살아 숨쉬는 전라북도와 함께!
추석은 문화가 살아 숨쉬는 전라북도와 함께!
  • 이한국 기자(qoren219@nate.com)
  • 승인 2019.09.11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맞이 전통놀이 및 문화‧관광‧체육시설 186개소 무료개방
일본여행 대체 여행객 유치 대비 완료

【전북=코리아플러스】 이한국 기자 = 전라북도는 귀성객 및 도민을 위한 “문화향유 확대의 추석”을 위해 도내 문화관광체육시설에서 다채로운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추석연휴 모처럼 고향을 방문한 귀성객들에게 풍요로운 고향의 정취도 느끼고, 문화의 고장 전북의 자긍심을 가질 수 있는 기회로 귀성객과 도민들이 여유롭게 문화행사를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시설을 개방하여 전시‧공연과 민속놀이, 전통체험 및 공연 등이 펼쳐진다.

특히 추석을 맞아 각종 민속놀이, 전통체험 및 공연 등이 도내 전주 역사박물관, 경기전(어진박물관), 군산 근대역사박물관, 익산 왕궁리유적전시관 등 32개소에서 진행될 예정으로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귀성객 및 도민들의 문화향유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미술관, 박물관, 도서관, 작은영화관, 체육시설 등 154개소의 문화시설을 개방하여 찾는 이로 하여금 문화와 예술이 어우러지는 전북의 정취를 느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추석기간(9.9~9.22)동안 온라인 전북투어패스 페이스북 등 SNS에 전라북도 여행 인증샷을 올리면 주유권 등 선물을 증정받고 일본여행 취소인증샷을 올리면 투어패스 50% 할인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이번 추석 연휴기간에 체험, 공연 등 문화행사와 개방‧운영되는 문화관광체육시설 및 전북투어패스는 도 및 시군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전라북도 황철호 문화체육관광국장은 “맛과 멋의 고장 전라북도에서 오랜만에 만난 가족, 친구, 연인들과 함께 다양한 문화행사 그리고 멋진 여행으로 뜻있고 풍성한 명절을 보내길 바란다.” 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