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인삼축제 ‘건강체험관’ 인기가도
금산인삼축제 ‘건강체험관’ 인기가도
  • 장영래 기자(adjang7@gmail.com)
  • 승인 2019.10.04 0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통의학체험 확대, VR(가상현실관) 신설 등 새로운 시도 돋보여

【금산=코리아플러스】 장영래 기자 = 금산인삼축제장 건강체험관의 인기가 여전하다.

축제 개막일인 지난 9월 27일 4082명, 둘째 날 28일 6036명, 29일 6402명이 건강체험관을 찾았다. 집계결과 전년대비 20%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건강체험관이 고공행진을 하는 이유는 신체·정신건강까지 총망라하는 건강프로그램이 제공되기 때문이다. 일부 체험의 경우 소액의 재료비를 내야하지만 대부분 무료로 운영된다.

올해에는 한국, 중국, 태국, 몽골의 세계전통의학 체험이 보강됐으며, VR(가상현실) 건강체험 부스가 새롭게 선보였다.

특히 VR(가상현실관)을 통해 기존에 이용이 적었던 5~19세 이용객이 대거 몰리면서 집객력 확보에 성공했다는 평가를 얻고 있다.

가상스포츠체험에서 스키와, 양궁 게임을 즐길 수 있고, 차를 타고 일일이 돌아다니지 않아도 ’금산의 하늘을 날다‘에서 금산의 아름다운 풍경을 360도로 생생하게 볼 수 있어 만족감이 높다.

건강체험 필수코스인 홍삼족욕을 보다 편리하게 받아볼 수 있도록 개선했. 대형모니터 3개를 설치해 금산관광 및 축제홍보 영상을 상영, 지루함을 덜도록 배려했다.

홍삼팩 피부관리, 한방차 시음, 한방척추치료, 인삼약초 보약만들기, 한방힐링팜테라피, 반식욕 코너도 한층 진전된 모습으로 손님을 맞이하고 있다.

마음건강 검사, 두뇌건강검사, 한방척추치료, 폐기능 측정, 스트레스 검사, 사상체질검사, 골밀도 검사 등 전문가가 함께 하는 건강부스도 발길이 분주하다.

이혈, 손발관리, 사상체질검사, 온열테라피, 마음건강검사, 두뇌건강검사, 안구건조증 치료체험, 자율신경, 체성분, 저주파 발관리 체험 역시 줄을 서야 체험이 가능할 정도다.

이화영 금산군보건소장은 “전형적인 가을 날씨 속에 관광객 증가와 함께 건강체험관의 체험객도 더불어 증가하고 있다”며 “건강체험관이 실질적으로 관광객들의 건강증진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운영에 내실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