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병역명문가 문패 달아주기
아산시, 병역명문가 문패 달아주기
  • 장영래 기자(adjang7@gmail.com)
  • 승인 2019.10.30 0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대가 모두 현역복무 마친 가문, 총10가문

【아산=코리아플러스】 장영래 기자 = 충남 아산시가 29일 아산시 염치읍 방현1리 홍승일씨 일가에 ‘병역명문가 문패’를 달았다.

이날 문패를 전달받은 홍승일씨 일가는 3대에 걸쳐 가족 6명이 총 172개월의 군복무를 마친 병역명문가다.

특히 홍승일씨 부친은 6.25전쟁에 참전해 수많은 성과를 발휘하는 등 국가에 공헌한 바가 크다.

유병훈 부시장은 “살신성인의 마음으로 병역을 이행하신 병역명문가분들에게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병역명문가 분들이 사회 전반적으로 존경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병역명문가는 3대(조부,아버지,백부,본인,형제,사촌형제)가 모두 현역복무를 마친 가문이며, 시는 총10가문에 병역명문가 문패을 달아 병역의무 이행의 가치를 높이고 있다.

한편, 시는 김희영 시의원이 발의한 ‘병역명문가 예우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공포 할 예정으로 시에서 설치·운영하는 기관 및 시설에 대해 조례에서 정하는 바에 따라 감경 또는 면제해 적극적으로 예우 및 지원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