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간전문가도 인정한 '대전 원도심 근대문화탐방로'
민간전문가도 인정한 '대전 원도심 근대문화탐방로'
  • 안창용 기자(1004ceoman@hanmail.net)
  • 승인 2019.11.08 1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 제20회 도시디자인부문 한국에프엠(FM)대상 수상, 전국 지방행정기관 유일
【대전=코리아플러스】 안창용 기자 = 지난 7일 오전 10시 30분 서울대학교 호암교수회관에서 열린 제20회 한국에프엠(FM)대상 공모전에서 대전시가 ‘원도심 근대문화탐방로 조성사업’으로 도시디자인부문‘대상’을 수상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대전시)

【대전=코리아플러스】 안창용 기자 = 대전시가 도시경관사업으로 추진한 ‘원도심 근대문화탐방로 조성사업’이 민간전문가들로부터 인정받았다.

대전시에 따르면 지난 7일 오전 10시 30분 서울대학교 호암교수회관에서 열린 제20회 한국에프엠(FM)대상 공모전에서 대전시가 ‘원도심 근대문화탐방로 조성사업’으로 도시디자인부문‘대상’을 수상했다고 8일 밝혔다.

(사)한국퍼실리티 매니지먼트학회(이하 한국에프엠(FM)학회)가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하는 한국에프엠(FM)대상은 도시디자인, 시설경영, 스마트오피스, 리노베이션, 정보경영, 건축물안전관리 6개 부문별 대상과 최우수상, 우수상을 시상했다.

한국에프엠(FM)학회는 에스원, 한화63시티, 두산건설, 금호건설, 신세계건설 등 굴지의 대형 기업이 가입해 국내외 권위를 가진 비영리 사단법인으로, 시설자산 경영합리화를 통한 기업생산성 향상 성과가 뛰어난 개인이나 단체를 발굴해 시상하고 있다.

특히, 대전시의 도시자인부문 대상수상은 민간단체(기업)들과 견주어 중앙․지방행정기관 중 유일하게 수상한 것이어서 더욱 의미가 크다.

대전시‘원도심 근대문화탐방로 조성사업’은 대전의 근대문화 건축물 등을 붉은색 벽돌로 보행 네트워크를 구축해 대전의 근대역사를 체험하고, 주변의 먹거리 등을 즐길 수 있도록 조성한 대전시 도시경관사업이다.

한편 대전시의‘원도심 근대문화탐방로 조성사업’은 지난 7월 국토교통부 주관 제3회 경관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