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장수군, 쌀·밭·조건불리지역 직불금 47억9,000만원 지급
전북 장수군, 쌀·밭·조건불리지역 직불금 47억9,000만원 지급
  • 최낙철 기자(chlw212@daum.net)
  • 승인 2019.11.08 1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수군청

【장수=코리아플러스】 최낙철 기자 = 전북 장수군은 쌀값 및 밭작물 가격 하락에 따른 농사 소득 안정 및 보전을 위해 6~7일까지 8,075농가(5,873ha)에 2019년도 쌀·밭·조건불리지역 직불금 47억9000만원을 지급 완료했다.

8일 장수군에 따르면 쌀 고정직불금은 일정 요건을 갖춘 농지를 대상으로 농업인의 소득 안정 및 논의 공익적 기능 유지를 위해 지급되는 것으로, 지급단가는 ha당 평균 100만원이며 4,199농가 3,600ha에 35억6000만원을 지급했다.

밭농업 직불금은 밭 농업에 종사하는 농업인을 대상으로 ha당 평균 55만원(논이모작50만원) 단가로 지급되며, 2,973농가 1,783ha에 9억 5000만원을, 조건불리지역 직불금은 농업 생산성이 낮고 정주 여건이 불리한 지역 농업인에 ha당 65만원(초지40만원) 단가로, 903농가 430ha에 2억8,000만원을 지급했다.

장수군 관계자는 “태풍피해로 수확량이 감소하고 경영비 인상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들에게 이번 직불금이 농가 소득 안정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