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전북 ICT 산업인 소통의 장 마련
전주시, 전북 ICT 산업인 소통의 장 마련
  • 이준식 기자(640818j@naver.com)
  • 승인 2019.12.01 1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가 지난 28일 전북지역 ICT산업 종사자 100여명 참석한 가운데 2019 전북 ICT융합 컨퍼런스 개최
【전주=코리아플러스】 이준식 기자 = 전주시, 전북 ICT 산업인 소통의 장 마련(사진제공=전주시청)
【전주=코리아플러스】 이준식 기자 = 전주시, 전북 ICT 산업인 소통의 장 마련(사진제공=전주시청)

【전주=코리아플러스】 이준식 기자 = 전주시가 전북지역 정보통신기술(ICT)분야 기업인들에게 기술정보 교류와 발전방향 모색을 위한 교류의 장을 제공했다.

시와 전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서문산성)은 지난 28일 전주아름다운컨벤션에서 전북 ICT기업 대표와 임직원, 기관·학계 관계자, 전북ICT융합발전포럼 회원 등 산·학·연·관 전문가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북ICT산업의 미래 발전 방향 모색을 위한 ‘2019 전북ICT융합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이날 컨퍼런스는 서문산성 전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장의 개회사와 박병술 전주시의회 의장의 축사에 이어, 전주시의회 박형배 문화경제위원장과 김원주 의원에게 지역 ICT기업인들의 감사의 마음을 담은 감사패가 전달됐다.

또한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 키워드로 주목 받고 있는 블록체인 관련 강연과 지역 ICT기업 대상 지원사업에 대한 소개 등 지역 내 ICT 정보 교류 및 소통의 시간도 마련됐다.

먼저 김익순 한국전자통신연구원 박사는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콘텐츠 유통 플랫폼 기술’을 주제로 한 강연을 통해 참석자들의 이해를 도왔다.

강연에 이어 전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소프트웨어공제조합의 담당자들이 각 기관에서 추진하는 지역 ICT기업 대상 지원사업에 대해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