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회 전라북도 기록물 전시회 개최
제2회 전라북도 기록물 전시회 개최
  • 이준식 기자(640818j@naver.com)
  • 승인 2019.12.02 1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청 1층 로비에서 12월 2일부터 12월 6일까지(5일간)
【전북=코리아플러스】 이준식 기자 = 제2회 전라북도 기록물 전시회 개최(포스터)
【전북=코리아플러스】 이준식 기자 = 제2회 전라북도 기록물 전시회 개최(포스터)

【전북=코리아플러스】 이준식 기자 = 전라북도의 옛 모습을 보여주는 기록물을 관람할 수 있는 뜻깊은 전시회가 마련됐다.

전북도는 12월 2일부터 6일까지 5일간 도청 1층 로비에서 제2회 전라북도 기록물 전시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전북=코리아플러스】 이준식 기자 = 제2회 전라북도 기록물 전시회 개최
【전북=코리아플러스】 이준식 기자 = 제2회 전라북도 기록물 전시회 개최

이번 전시회는 올해 실시한 전라북도 관련 기록물 수집공모전을 통해 수집된 기록물을 중심으로 구성됐다.

주요 전시기록물로는 기록물 수집공모전 수상작인 동진농지개량조합구역평면도 및 동진강도수로 자료, 1729년 과거시험 답안지, 1959년 이승만대통령 전북 방문 후 작성한 이대통령각하행차여론집,진난 1962년 전주시의 모습을 보여주는 상공안내시가도 등 22점이 전시된다.

전시회 첫날인 2일 오후 2시에 진행된 개막식에는 최용범 도 행정부지사, 김회수 국가기록원 기록관리지원부장 등 기록물 기증자 및 유관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해 기록물 시상식 및 전시회를 관람했다.

최용범 행정부지사는 “임진왜란 때 우리가 지켜낸 조선왕조실록은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으로 지정되는 등 전라북도는 기록문화의 중심지이다”며 “선조들의 기록정신을 이어받아 기록물들이 체계적으로 보존되고 적극적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최용범 부지사는 “이번 기증기록물 중에는 집안의 가보로 써도 손색이 없는 과거시험 답안지 및 전주의 옛 시가지 지도 등이 포함되어 있다”면서 “이번 전시회에 많은 도민들이 참여해 전라북도의 과거를 돌이켜 볼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북도는 앞으로도 보존가치가 높은 전북 관련 기록물을 수집·보존하고 도민들에게 공개하기 위해 기록물 전시회를 매년 개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