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덕구, 공정․생태관광 지원센터 전국 최초 개소
대덕구, 공정․생태관광 지원센터 전국 최초 개소
  • 장영래 기자(adjang7@gmail.com)
  • 승인 2019.12.28 0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코리아플러스】 장영래 기자 = 대전 대덕구가 공정․생태관광 육성사업을 체계적으로 추진하기위해 ‘대덕구 공정․생태관광지원센터’을 전국 최초로 설치하고 지난 26일 개소식을 했다.

대덕구 행정지원센터(대덕구청 인근) 도란도란 2층에 위치한 ‘대덕구 공정․생태관광지원센터’(이하 지원센터)는 지역기반 관광 사업체 발굴 및 육성, 전문가 양성 교육, 공정․생태관광 프로그램 기획․운영 등을 통해 지역 선순환 경제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한 거점 공간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구는 지속가능한 공정·생태관광 육성 및 민․관 협력체계 플랫폼 구축을 위해 전문성을 갖춘 조직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적극 수용해 이를 제도적․행정적으로 반영하기 위한 조례를 최근 개정하고 이번에 지원센터를 개소했다.

또한, 공정․생태관광 육성 거버넌스 구축, 유관기관 대외협력 강화, 지역사회(관광 사업체, 학계, 지역주민 등)간 긴밀한 소통체계 구축 등을 위해 공정․생태관광 전문가인 박근수 배재대학교 여가서비스경영학과 교수를 명예직 센터장으로 위촉했다.

박근수 센터장은 “지원센터 개소를 기념하기 위해 대덕구가 보유하고 있는 훌륭한 관광 자원을 백지로 표현된 대덕구 지도에 채워나가는 퍼포먼스를 기획했다”며, “퍼포먼스처럼 지역 관광자원을 활용하여 지역민들에게 직접적으로 혜택이 돌아가는 공정․생태관광 대표 모델을 선보이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개소식에 함께한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1년 전 기초자치단체 최초로 공정․생태관광 관련 조례를 제정하고, 지역의 다양한 전문가 분들의 의견을 수렴해 전국 최초로 지원센터를 열게 됐다”며, “지원센터 개소를 축하해주시는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며, 공정․생태관광 선도 도시 대덕구 조성에 많은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덕구는 지난 4월 대전에서 최초로 문화체육관광부 관광두레사업대상지로 선정된바가 있어서 지원센터 개소(관광두레 사랑방으로 활용)와 맞물려 시너지 효과가 예상이 된다.

관광두레 사업은 지역기반으로 공동체를 발굴하여 관광사업체 창업을 컨설팅해주고, 창업에 성공한 관광사업체 홍보까지 지원하는 사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