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혁신도시 내 우한 폐렴 관련 수용시설 설치, 강력히 반대
충북 혁신도시 내 우한 폐렴 관련 수용시설 설치, 강력히 반대
  • 장영래 기자(adjang7@gmail.com)
  • 승인 2020.01.29 1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평‧진천‧음성=코리아플러스】 이무복 ㆍ 장영래 기자 = 경대수 국회의원(충북 증평‧진천‧음성)은 29일 충북 혁신도시 내 우한 폐렴 관련 수용시설 설치를 강력히 반대한다고 밝히고 있다.

【증평‧진천‧음성=코리아플러스】 이무복 ㆍ 장영래 기자 = 국회 경대수 의원(충북 증평‧진천‧음성)은 29일 충북 혁신도시 내 우한 폐렴 관련 수용시설 설치를 강력히 반대한다고 밝혔다.

다음은 성명서 전문이다.

​중국 우한에서 발생한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무서운 확장세에 우리 국민 모두 많은 걱정과 우려를 하고 계십니다.

​정부가 우한 폐렴과 관련해 오는 30~31일 전세기로 도착하는 중국 우한 지역 교민과 유학생 694명을 충북 혁신도시 내의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과 충남 아산 경찰 인재개발원에 나눠 격리 수용하는 것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우한 교민 694명도 우리나라의 소중한 국민으로 우한 폐렴으로부터 건강과 생명을 지켜드려야 합니다.

​그러나 이분들을 인구가 밀집한 충북 혁신도시내에 위치한 공공시설에 수용하는 것은 자칫 더욱 위험한 상황을 초래할 수 있습니다.

수용을 강행한다면 충북 진천군을 비롯해 충북 혁신도시 전체, 중부권 전체 주민들의 위험을 초래하는 것입니다.

​수용시설로 검토되는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은 충북 혁신도시 내에 위치해 있습니다.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은 인구가 밀집한 도심과 바로 붙어 있습니다. 바로 코 앞에 공동주택시설인 아파트 단지들이 줄지어 서 있고 우리 아이들이 다니는 유치원, 초·중·고 학교가 촘촘히 들어서 있습니다.

​수용시설이 검토되는 충북 혁신도시는 직선거리 2km 이내에 어린이집 28개소, 유치원 3개소, 초등학교 3개소, 중학교 2개소, 고등학교 1개소에 6,500여명의 학생들이 있고 12개의 아파트 등 공동주택에 약 1만1천세대 2만6천명의 주민들이 거주하고 있습니다.

11개의 공공기관에 약 3,000여명이 근무하고 있습니다.

​충북 혁신도시 인근은 농촌지역으로 고령의 어르신들이 많아 질병정보에 취약하고 소독 등 감염방지대책도 미흡합니다. 더욱이 고령이라 면역력이 떨어져 쉽게 우한 폐렴에 걸릴 수 있어 걱정이 큽니다.

​충북 혁신도시 내의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이 우한 폐렴 관련 수용시설이 된다면 충북 혁신도시 주민 2만6천명의 건강과 생명권이 우한 폐렴에 무방비로 노출되는 것입니다.

​어린이집, 초‧중‧고등학교, 아파트 단지가 밀집해 있는 곳을 우한 폐렴 수용시설로 사용하겠다는 것은 도저히 납득할 수 없는 것입니다.

​다시 한 번 말씀드립니다.

충북 혁신도시 내의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은 2만6천명이 밀집해서 살고 있는 충북 혁신도시에 위치해 있습니다.

​이곳이 폐렴 수용시설로 지정된다는 것은 2만6천여명의 충북 혁신도시 주민의 생명을 볼모로 하겠다는 것이며 충북 진천,음성,증평,청주 등 충북 전체를 위험에 빠뜨릴 수 있는 일입니다.

결코 허용될 수도 용납될 수도 없는 일입니다.

​정부에 강력히 촉구합니다.

우한 폐렴 관련 수용시설로 충북 진천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이 지정되는 것에 강력히 반대하며 제발 정부가 지역현황과 주민거주 등 실질적 위험상황을 고려해서 수용시설을 결정하기를 바랍니다.

​우한 폐렴 관련 수용시설이 충북 진천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에 들어서는 것은 우리 충북 혁신도시 주민을 우한 폐렴 환자로 만들려는 것과 다름없음을 정부는 분명히 알아야 할 것입니다.

2020. 1. 29.

충북 증평‧진천‧음성군 국회의원 경 대 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