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시민 공감 토지정보 행정 실현 나서
울산시, 시민 공감 토지정보 행정 실현 나서
  • 장영래 기자(adjang7@gmail.com)
  • 승인 2020.01.30 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일, ‘2020년도 토지정보 주요 업무 추진 계획 회의 개최

【울산=코리아플러스】 장영래 기자 = 울산시는 ‘2020년도 토지정보 주요 업무 추진 계획 회의’를 29일 오전 10시 30분 시청 제1별관 3층 회의실에서 개최한다.

시와 구․군 관계자 및 지적측량 수행자 대표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리는 이날 회의는 2019년도 주요 업무 추진 실적 및 성과 보고, 2020년 토지정보 주요 업무 추진 계획 시달, 질의․토론 순으로 진행된다.

2020년 토지정보 주요 업무 추진 방향은 ‘맞춤형 부동산시장 동향 정보 제공 및 적정 지가 고시’, ‘정확한 지적 정보 구축으로 지적행정 신뢰도 제고’, ‘지적불부합지 재정비로 지적 재조사사업 추진 내실화’, ‘최신성 및 정확성을 갖춘 고품질 공간정보 구축’ 등 시민들이 공감할 수 있는 실현을 목표로 추진된다.

또한 ‘우리 동네 보금자리 무료 중개서비스(중구)’, ‘드론, GIS를 활용한 융·복합 맞춤형 정책 지도 제작 지원(남구)’, ‘무인항공(UAV) 측량 시스템 구축(동구)’, ‘지적 기록물 전산화 추진(북구)’, ‘3차원 공간정보 기반 재해 대비 급경사지 관리(울주군)’등 구·군별 특수 시책을 펼쳐 시민을 위해 다가가는 토지정보 업무에 나선다.

김동훈 도시창조국장은 “언제나 고객이 감동하는 품격 높은 토지정보 서비스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하겠다.”며 “오는 2월 법령 개정에 따른 부동산 거래신고 제도 운영 및 구·군의 새로운 특수 시책 등 변경되는 제도와 업무에 시민들의 혼선을 방지하고 정책의 조기 정착을 위해 홍보 등에도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울산시는 이번 회의를 통해 울산 시민들의 눈높이에 맞는 다양하고 신속한 부동산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고 구·군의 건의 및 의견을 수렴해 지역에 맞는 정책 수립으로 2020년 토지정보 주요 업무 추진에 만전을 기해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