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진안군, 홍삼한우 맞춤 사양 프로그램 구축 ‘호응’
전북 진안군, 홍삼한우 맞춤 사양 프로그램 구축 ‘호응’
  • 최낙철 기자(chlw212@daum.net)
  • 승인 2020.02.12 2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코리아플러스】 최낙철 기자 = 홍삼박을 넣은 맞춤형 사료를 먹고 자란 한우의 출하성적이 눈에 띄게 향상되어 농가 (사진제공=진안군)

【진안=코리아플러스】 최낙철 기자 = 전북 진안군이 FTA 대응 사료비 절감 한우농가 경쟁력향상 시범사업으로 추진한 홍삼박을 넣은 맞춤형 사료를 먹고 자란 한우의 출하성적이 눈에 띄게 향상되어 농가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 사업은 사료비를 절감하기 위해 지역 특성에 맞는 농식품 부산물을 활용한 것으로, 진안군의 주요 특산품인 홍삼 제품을 만들고 남은 부산물인 홍삼박을 활용하여 2년간 사업을 추진했다.

진안군은 2018년 전북대학교와 한우 사양관리 컨설팅 협약을 맺고 홍삼박 첨가 사료 배합 프로그램 4종을 개발하였으며, 홍삼박 첨가 사료가 한우 성장과 육질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했다.

▲홍삼한우는 ‘진삼우’라는 진안군 대표 브랜드로 상표등록 되어 현재 전주 호성동 진안로컬푸드매장과 진안농협 하나로마트에 납품되고 있다.(사진제공=진안군)

그 결과 홍삼박을 이용한 한우의 체계적인 사양 프로그램 도입으로 도체중이 8.6% 증가하고, 1+이상 등급은 사업 전 57.6%에서 사업 후 84.5%로 높은 출현율을 보였다.

특히, 면역능력을 증가시켜주는 성분인 혈중 감마 글로불린 함량이 18%나 증가하였으며, 장 건강에 유익한 미생물은 많아지고 염증을 유발하는 미생물은 낮아졌다.

진안군은 홍삼박을 먹인 한우가 건강해지는 것은 물론, 맛도 좋은 고급육을 생산 할 수 있는 친환경 축산물 생산의 기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농가 맞춤 컨설팅과 분석을 통해 체계적인 홍삼한우 생산 기준을 마련하는 계기가 되었다.”며 “앞으로도 농가의 생산비 절감과 고품질 축산물 생산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홍삼한우는 ‘진삼우’라는 진안군 대표 브랜드로 상표등록 되어 현재 전주 호성동 진안로컬푸드매장과 진안농협 하나로마트에 납품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