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교육청,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대응에 총력
대전교육청,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대응에 총력
  • 장형태 기자(adjang8@naver.com)
  • 승인 2020.02.26 0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상종합대책 마련, 차량 2부제 일시 중지 등 조치
【대전=코리아플러스】 장형래 기자 = 대전시교육청은 25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종합대책을 마련하고 안전한 교육환경 조성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히고 있다.

【대전=코리아플러스】 장형래 기자 = 대전시교육청은 25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종합대책을 마련하고 안전한 교육환경 조성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대전교육청은 코로나19 확산 상황 및 심각 단계 격상에 따라 비상대책본부장을 기존 부교육감에서 교육감으로 변경하여 대책회의를 실시하고, 종합대책을 마련했다.

이날 대책회의에서 학원 및 교습소, 평생교육시설을 대상으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휴원(교) 및 방역 강화 권고, 2019학년도 학사운영이 종료되지 않은 유치원 27원, 초등학교 2교, 고등학교 3교에 대해 24일부터 휴업 및 긴급돌봄 실시, 학교 및 기관 방역 체계 강화를 위한 방역물품 지원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또한, 청사 내 감염증 예방을 위해서는 청사 출입자 통제, 민원인 임시 접견실 운영, 청사 내 방역체계 구축, 각종 행사 취소 등을 추진하고 있다.

아울러, 최근 전국에 코로나19 감염증 확진자가 급격히 확산됨에 따라, 출퇴근 시 ‘밀접 접촉’을 최소화하여 감염병 확대를 예방하기 위해 모든 기관과 학교에 차량 2부제를 상황 종료 시까지 중지할 것을 안내했다.

대전교육청 설동호 교육감은 “최근 코로나19가 매우 빠르게 확산되고 있어 우리 교육청은 만반의 비상대응조치를 마련하고 있다“며 ”학생, 교직원을 포함한 지역 주민 모두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