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부여군, 코로나19 ' 2명' 확진 ... 삼성화제 부여점과 규암성결교회
충남 부여군, 코로나19 ' 2명' 확진 ... 삼성화제 부여점과 규암성결교회
  • 장영래 기자(adjang7@gmail.com)
  • 승인 2020.03.24 2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여=코리아플러스】 류상현 ㆍ장영래 기자 = 박정현 부여군수는 24일 "부여군에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발생했다"고 밝히고 있다. (사진제공=부여군)

【부여=코리아플러스】 류상현 ㆍ장영래 기자 = 박정현 부여군수는 24일 "부여군에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박정현 충남 부여군수는 이날 오후 3시 부여군 브리핑실에서 코로나19 확진자 관련 브리핑을 갖고 이같이 밝혔다.

그는 질병관리본부와 충청남도에서도 공식 확인했다며 현재 부여 군은 역학조사관을 파견해 확진자에 대한 동선을 파악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동선 파악이 끝나는 즉시 해당 접촉자들에 대한 자가격리 및 위치확인에 들어갈 것이며, 해당 환자들은 24일 현재 증상은 경미하며 공주의료원으로 이송되어 격리 치료 중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따르면, 먼저 부여군 1번 확진자는 지난 20일부터 근육통과 발열이 발생했다.

부여군 2번 확진자는 지난 21일부터 근육통과 발열, 기침, 가래가 발생했다.

23일 부여군 선별진료소인 건양대 부여병원에서 코로나19 검체 채취 검사를 받았으며, 두 환자 모두 24일 코로나19 양성반응으로 최종 확진됐다.

1번 확진자는 삼성화재 부여점에 근무하는 것으로확인되어 현재 해당 직장 내 직원들을 대상으로 접촉여부를 확인 중에 있다.

아울러, 영업목적으로 접촉한 모든 사람들에 대해서도 확인 중에 있다.

2번 확진자는 지난 21일 규암성결교회 저녁 예배에 참석했고, 22일은 아침, 저녁예배에 참석한 것으로 확인되어 당시 예배에 참석한 사람들을 대상으로 역학조사 중에 있다.

두 확진자 모두 현재 규암면 휴엔하임 아파트에 거주 중인 것으로 확인되어 해당 확진자들의 자택은 소독조치 후 가족들은 검체 채취를 마치고 자가격리 중이며, 동일지역 거주자에 대해서도 접촉여부를 추적 조사하고 있고, 해당 동의 외부인 출입을 엄격하게 제한하고 있다.

1번 확진자의 직장인 삼성화재부여점과 2번 확진자의 규암성결교회는 건물전체를 소독조치 완료했고 나아가 삼성화재부여점과 규암성결교회는 행정명령을 통해 건물 폐쇄조치 했다.

1번 확진자의 이동거점인 삼성화재부여지점과 2번 확진자의 이동거점인 규암성결교회는 역학조사관을 파견하여 밀접접촉자 조사 등 역학조사를 현재 실시 중이다.

지난 19일부터 현재까지 이동 동선 조사 등 역학조사를 실시하고 이동경로를 최대한 파악해 정확한 역학조사 후 이동 동선을 공개할 예정이며, 접촉자에 대해서는 자가격리 조치 이후, 증상 발현 시에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