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눌수록 행복해집니다. 코로나19 극복 위한 도움의 손길 이어져
나눌수록 행복해집니다. 코로나19 극복 위한 도움의 손길 이어져
  • 장영래 기자(adjang7@gmail.com)
  • 승인 2020.03.29 0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논산=코리아플러스】 장영래 기자 =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지역과 이웃을 사랑하는 마음을 담은 도움의 손길이 연일 이어져 지역사회를 훈훈하게 만들고 있다.

【논산=코리아플러스】 장영래 기자 =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지역과 이웃을 사랑하는 마음을 담은 도움의 손길이 연일 이어져 지역사회를 훈훈하게 만들고 있다.

시는 27일 오후 시청 접견실에서 논산제일성결교회, 논산시기자협회(회장 김성구), 한우협회논산시지부(지부장 한정현),재경향우회 남상원 회장과 기탁식을 가졌다.

논산제일성결교회에서는 최낙훈 목사 등 신도 3명이 함께 시청을 찾아 3백만 원을 기탁하며,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고 귀한 마음을 전했다.

현재 논산제일성결교회에서는 온라인 방송 예배를 실시하며 사회적거리 두기 운동에 적극 앞장서는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솔선수범하고 있다.

또, 논산시기자협회 김성구 회장을 비롯한 회원들도 코로나19로 고통 받는 지역시민들에게 힘이 되고 싶다며 1백만 원을 기탁했다.

김성구 회장은 “코로나19라는 국가적재난 속에 조금이나마 언론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모든 회원들이 모금에 동참했다”며 “앞으로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민들과 마음을 나누고 공생의 가치를 실현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논산시한우협회에서는 농가들이 어려움에 처한 지역사회와 이웃을 위해 자발적으로 마음을 모아 620만원을 기탁했으며, 재경향우회 남상원 회장 역시 1천만원의 성금을 기탁하며 코로나19로 고통받는 분들에게 도움이 되고 싶다는 뜻을 전했다.

재경향우회 남상원 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경제가 침체되고 모두가 힘들어하는 모습을 보며 지역사회의 일원으로서 힘이 되고 싶었다”며 “어려운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될 수 있도록 사용해달라”고 말했다.

황명선 논산시장은 “지역사회에서 함꼐 전해주시는 따뜻한 위로와 훈훈한 온정이 이번 위기를 극복하는 데 큰 힘이 될 것”이라며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지역사회 전파를 막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시는 전달받은 성금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로 기탁해 관내사회복지시설·단체 및 피해가구 등 의료취약계층을 지원하는데 사용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