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갑 김중로, “세종시 부동산 3종 규제세트를 풀어야"
세종 갑 김중로, “세종시 부동산 3종 규제세트를 풀어야"
  • 장영래 기자(adjang7@gmail.com)
  • 승인 2020.03.29 2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코리아플러스】 장영래 기자 = 김중로 미래통합당 국회의원 후보(세종갑)는 “세종시의 부동산 3종 규제세트를 푸는 방안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세종=코리아플러스】 장영래 기자 = 김중로 미래통합당 국회의원 후보(세종갑)는 “세종시의 부동산 3종 규제세트를 푸는 방안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중로 예비후보는 29일 보도자료를 통해 “세종시가 트리플규제지역에서 해제된다면 주택공급이 안정되고 부동산 경기침체를 해소하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세종시가 서울시를 비롯한 수도권 지역과 함께 전국에서 유일하게 정부의 투기지역, 투기과열지구, 조정대상지역 등 트리플 규제를 받는 지역으로 꼽히고 있는 것은 형평성 차원에서 과도하다는 것이 김중로 후보의 입장이다.

김중로 후보는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 지역보다 주택 실거래 가격이 현저하게 낮은 세종이 동일한 규제를 받는 것은 재산권 행사를 제한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시민들을 만날 때마다 정부의 탁상행정으로 인해 문재인 정권에서는 현실적으로 트리플 규제를 풀기 어려울 것 같다는 목소리가 계속적으로 나오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부동산 정책은 각 지역별 여건과 상황을 면밀히 분석해 차별화 된 규제를 적용해야 시장의 질서를 바로 잡을수 있다”며 현 정부의 부동산 정책에 날을 세웠다.

김중로 후보는 “대한민국의 균형발전을 위해 만들어진 특별한 세종시는 지역의 특수성을 감안해 부동산 3종 규제세트를 푸는 방안을 재검토해야 한다”고 강력히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