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수도】 이시종 충북지사, 건강한 대한민국을 위해 행정수도 완성해야
【행정수도】 이시종 충북지사, 건강한 대한민국을 위해 행정수도 완성해야
  • 강경화 기자(adjang7@naver.com)
  • 승인 2020.07.28 0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강한 서울, 건강한 지방, 건강한 대한민국을 만드는 유일한 길 -
전국시도지사협의회에 행정수도 완성 특별위원회 설치, 국민의견 수렴 제안 -
행정수도 완성을 위한 충청권 민관정 협의체 구성 제안

【충북=코리아플러스】 이무복ㆍ강경화 기자 = 이시종 충북도지사는 27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확대간부회의를 주재하며, 최근 뜨거운 이슈로 떠오른 행정수도 완성에 대해 충청북도는 적극 공감하고 동참할 것임을 강조했다.

이 지사는 행정수도 완성과 관련해, 서울은 주민등록상 1천만 도시지만 정치·경제·금융·지식 산업의 집중으로 기능상 실제 활동인구는 3천만 도시라고 말했다.

이로 인해 발생한 서울의 과체중과 지방의 저체중 현상을 해결하려면 서울의 기능을 대폭 축소·분산해야만 한다고 밝혔다.

이는 서울과 지방 대한민국이 모두 건강해지는 유일한 길이자 서로 상생하는 길로서 그 필요성은 절대적이라고 강조했다.

서울은 체중을 줄여 쾌적하게 만들고 지방은 체중을 늘려 풍요롭게 하는 행정수도 완성은 국가균형발전은 물론 서울 주택난 해소에도 기여한다는 주장이다.

행정수도 완성에 대한 공론화와 국민의 뜻을 한 곳으로 모으는 계기를 만들기 위해 전국시도지사협의회에 ‘행정수도 완성 특별위원회’를 구성할 것을 제시했다.

충청권 4개 시ㆍ도가 빠른 시일 내 회의를 통해 행정수도 완성에 대한 구체적 대안과 활동방안을 강구하기 위한 ‘민관정 협의체’ 구성을 제안했다.

아울러, 이런 입장은 정치적 차원이 아닌 국가균형발전과 지방분권, 건강한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밖에도, 다목적방사광 가속기와 관련해 부지 제공에서 끝나지 말고 기초과학연구원, 충북연구원 등 관련 전문가들로 자문단을 구성하고 설계, 조달과 납품 등 여러 가지 관련 문제에 적극 참여할 것을 주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