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 더불어민주당 주요지도부 초청 간담회 모두발언
대통령, 더불어민주당 주요지도부 초청 간담회 모두발언
  • 원지연 기자(wjy0814@hanmail.net)
  • 승인 2020.09.10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코리아플러스】 강경화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9일 더불어민주당 주요지도부 초청해 간담회를 가졌다.

다음은 모두발언 내용이다.

국회 일정 그리고 또 당 일정이 아주 바쁘실 텐데 이렇게 초청에 응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이낙연 대표님을 비롯해서 박광온 사무총장님, 한정애 정책위의장님을 비롯해서 신임 지도부의 구성 그리고 출발을 진심으로 환영을 합니다. 그리고 축하드립니다. 아마 이제 국민들께서도 앞으로 우리 당이 좀 더 겸손한 자세로 국민들 뜻을 잘 받들면서 국난극복에 앞장서는 그런 당이 될 것이라는 그런 기대를 훨씬 높이 가지게 될 것이라고 그렇게 생각합니다. 아마 당원 동지들의 기대도 매우 클 것이라고 보고요. 저 역시 아주 큰 기대를 가지고 있습니다.

우리 평소 같으면 총선을 마치면 우리 의원님들 그리고 또 당 지도부, 원내대표부, 이렇게 두루 청와대로 초청해서 함께 소통하고 또 단합하는 그런 기회를 가져왔었는데 이번에는 코로나 때문에 그런 기회를 가지지 못했습니다. 오늘도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때문에 당 지도부 모두를 모시지 못하고 당 지도부 가운데서도 주요지도부 몇 분만 모시게 되었고, 또 식사도 대접하지 못하게 되었습니다. 양해해 주시기를 부탁드리고요. 앞으로 코로나 상황이 좀 안정되어 나가면 당 최고위원단, 원내대표단 또는 상임위원장 그리고 또 의원님들, 이렇게 청와대로 모셔서 서로 소통하는 그런 시간을 가지도록 하겠습니다. 우선은 의원님들께 특히 아직 한 번도 만나보지 못한 초선 의원님들께 그런 미안한 심정을 잘 전해 주시기 바랍니다.

코로나 재확산 때문에 정말 국민들께서 아주 허탈해 하시고 그 때문에 더욱 견디기 힘든 그런 상황이 된 것 같습니다. 민생경제라는 측면에서도 내수가 살아나는 듯이 보였다가 그것이 한 순간에 뜻밖에 이렇게 재확산 때문에 급격히 또 추락해서 소상공인들, 자영업자들 또는 서비스업에 종사하는 분들, 이런 분들이 입는 경제적 타격이 너무나 크고 그리고 국민들의 삶이 무너지는 모습이 우리 눈에도 보일 정도여서 정말 안타깝고 가슴이 아픕니다.

이런 국가적으로 아주 위중하고 또 민생경제, 국민들 삶에 있어서도 아주 엄중한 그런 상황이기 때문에 과거 어느 때보다 협치가 중요하게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여야 간의 협치 또 나아가서는 여야정 간의 합의 또는 정부와 국회 간의 협치, 이런 협치들이 지금처럼 국민들이 절실히 바라는 그런 시기가 없었다고 생각합니다. 그런 면에서 생각하면 엊그제 이낙연 대표님께서 국회 대표연설에서 우분투라는 키워드로 정말 진정성 있게 협치를 호소하고 그리고 또 제안하고 하신 것에 대해서 국민들이 아주 긍정적으로 그렇게 받아들이고 있습니다. 야당에서도 호응을 하는 그런 논평이 나왔었는데, 야당의 호응 논평이 일시적인 논평에 그치지 않고 그것이 정말 실천으로 이어져서 여야 간의 협치가 복원되는 그런 계기가 되기를 바라마지 않습니다.

마침 지난 7일 여야 간 합의로 가족돌봄휴가 연장법이 의결이 되었는데, 저는 그 모습을 보면서 정말 기뻤습니다. 비대면 수업이 계속 연장이 되면서 많은 국민들이 아이들 돌봄에 큰 어려움을 겪게 되었는데 거기에 그래도 그나마 적지 않은 도움이 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우선은 이런 국민들의 어려움에 국회가 아주 시급하게 한마음으로 그에 대해서 해결책을 제시했다라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고, 특히 대표님께서 제안하셨던 정책 협치의 아주 좋은 모델이었다고 생각합니다. 이것을 계기로 해서 정부와 국회 간 또 여야 간, 여야정 간 협치가 더욱 발전해 나가길 바라고, 그 주역이 여당이 되어주시기를 바라고, 또는 촉매 역할도 해 주시기 바랍니다. 정부로서도 그에 대해서 할 수 있는 노력은 최선을 다해서 해 나가겠습니다.

지금 당정 간 여러 가지 관계는 거의 환상적이라고 할 만큼 저는 아주 좋은 관계라고 생각을 합니다. 그동안 여러 가지 어려움을 겪으면서 국난극복 대책을 함께 마련해 왔고, 내일 비상경제회의에서 확정이 될 4차 추경안 그리고 또 긴급재난 지원방안의 마련 그리고 또 지금의 국난극복뿐만 아니라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한국을 선도 국가로 발전시켜나가기 위한 한국판 뉴딜 정책의 마련에 이르기까지 당정이 아주 긴밀하게 협의해서 우리가 할 수 있는 최선의 방안을 찾아주셨습니다. 앞으로도 국난극복에 있어서 문재인 정부가 바로 민주당 정부다라는 그런 당정이 하나가 되는 그런 마음으로 임해 나간다면 국민들에게 더 큰 희망이 되고 또 국난극복의 가장 빠른 지름길이 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앞으로도 두루 이렇게 협력해 주시기를 당부드리고, 오늘 좋은 말씀 부탁을 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