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등한 사회복지 실현, 천안 북부 종합사회복지관 건립 모색
평등한 사회복지 실현, 천안 북부 종합사회복지관 건립 모색
  • 김태화 기자(taewha5380@naver.com)
  • 승인 2020.09.16 1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완주 국회의원, 북부 종합사회복지관 건립을 위한 정책토론회
19일 오후 15시 남서울대학교 지식정보관 봉사홀
박완주 의원, “북부지역의 새로운 성장동력이 될 북부 종합사회복지관 건립 추진할 것”

천안=코리아플러스김태화 기자 = 박완주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천안을)이 오는19일 오후 3시 남서울대학교 지식정보관 봉사홀에서 윤철상 충남도의원, 육종영 천안시의원과 함께 「북부 종합사회복지관 건립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한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백석대학교 김승용 교수의 주제발표를 시작으로 △호서대학교 이용재 교수 △(사)한국사회복지법인협회 송근창 사무총장 △지방행정발전연구원 송연경 책임연구원 △천안시 복지정책과 이주홍 과장 △종촌종합복지센터 종합사회복지관 김민호 관장 △대한노인회 충남 천안시지회 김장배 부회장이 토론자로 나서며, 토론회의 좌장은 △공주대학교 이재완 교수가 맡을 계획이다.

천안시 북부지역은 노인 인구가 많고, 적은 인구가 넓은 지역에 분포되어 있어 사회적 인프라에 대한 지리적 접근성이 매우 낮다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하지만 현재 건립된 종합사회복지관 3곳(천안성정종합사회복지관, 쌍용종합사회복지관, 천안시종합사회복지관)이 모두 동지역에 위치하고 있어, 북부 읍면지역 주민들의 복지 서비스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요구가 점차 증대하고 있는 실정이었다.

이에 천안시 북부지역의 노인, 청소년, 여성, 장애인 등 다양한 계층을 아우르며 지역에 새로운 활기를 더하고, 젊은 인구의 유입과 삶의 질 향상을 견인할 수 있는 북부 종합사회복지관 건립에 대해 각계각층의 전문가 의견을 모을 예정이다.

이번 정책토론회를 통해 북부 종합사회복지관 건립의 필요성을 재확인하고 나아가 주민이 원하는 복지관 건립 방향에 대해 심도있는 의견이 교류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토론회를 주최한 박완주 국회의원은 “누구나 혜택받을 수 있는 평등한 사회복지 실현을 위해 북부 종합사회복지관 건립은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숙제”라며 “이번 토론회를 통해 천안시 사회복지 인프라의 당면과제를 확인하고, 주민들이 원하는 복지관 건립방향을 청취해 북부지역의 새로운 발전을 이끌 핵심 성장동력이 되길 바란다”고 토론회 개최 배경을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