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산초등학교, 지역 실정에 맞는 돌봄 시스템 구축을 위한 간담회 열려
한산초등학교, 지역 실정에 맞는 돌봄 시스템 구축을 위한 간담회 열려
  • 이미영 기자(qnqlenql@naver.com)
  • 승인 2020.10.16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천=코리아플러스】 이미영 기자= 충남 서천군 한산초등학교에서 15일 지역 실정에 맞는 돌봄 시스템 구축을 위한 간담회가 열렸다.(사진=서천교육지원청)

【서천=코리아플러스】 이미영 기자 = 충남 서천군 한산초등학교에서 15일 지역 실정에 맞는 돌봄 시스템 구축을 위한 간담회가 열렸다.

이번 간담회에는 김지철 교육감, 양승조 충청남도지사, 노박래 서천군수, 정태모 서천교육지원청 교육장등이 참여해 학부모들과 솔직한 대화를 나누며 면단위 작은 마을에서 교육적, 문화적 격차를 극복해 아이와 부모가 함께 배우고 즐길 수 있는 마을학교를 운영하기 위한 방안을 논의했다.

한산초등학교는 마을 연계 활동으로 마을청년공동체 ‘삶기술학교’에 방과후학교를 위탁 운영하고 있으며, 학교 일과 시간 이후의 돌봄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해 온종일돌봄센터를 설치해 저녁돌봄을 운영하고 있다.

온종일돌봄센터는 서천군청에서 관리하며, 학부모로 구성된 마을학교 ‘한산느티나무 사회적협동조합’에서 위탁 운영하고 있다.

이동규 교장은 “학교와 마을이 함께 아이들을 돌보는 일은 단순한 돌봄 이상의 가치를 지니며 가정과 학교와 마을 모두가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는 원동력이 된다.”며 “충청남도와 충청남도교육청이 협력해 지원한 한산초등학교 온종일돌봄센터가 잘 운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