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최서남단 신안군 가거도, 평택시의 섬 표지석 세워
대한민국 최서남단 신안군 가거도, 평택시의 섬 표지석 세워
  • 이미영 기자(qnqlenql@naver.com)
  • 승인 2020.10.17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안=코리아플러스】 이미영 기자 = 17일 전남 신안군은 국토 최서남단 가거도에서 경기도 평택시와 자매결연협약 체결 및 평택시의 섬 가거도 선포 1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표지석 제막식을 갖고있다. (사진=신안군)

【신안=코리아플러스】 김용상 이미영 기자  = 전남 신안군은 17일 국토 최서남단 가거도에서 경기도 평택시와 자매결연협약 체결 및 평택시의 섬 가거도 선포 1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표지석 제막식을 가졌다.  

제막식은 박우량 신안군수와 정장선 평택시장, 시․군의회 의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확산 및 예방을 위해 철저한 방역과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최소한의 인원으로 진행됐다.

표지석은 평택시의 유명한 ‘슈퍼오닝 쌀’의 쌀눈 모양을 본 떠 제작되어 지역 정체성을 부각했다.

또한, 여객선을 타고 내리는 관문에 설치되어 가거도 주민 및 방문객들에게 자매도시 평택시를 알리는 데 톡톡한 역할을 하고, 명실상부 관광지인 가거도에 또 하나의 포토존으로서 자리매김할 것으로 보인다.

신안군과 평택시는 행정·관광·문화·예술·교육·체육 등 각 분야별 다양한 상호 교류와 협력을 위해 2019년 11월 5일 자매결연을 체결한 바 있다.

특히 평택시는 전국 지자체 중 최초로 신안군의 섬(가거도)을 공유한 것으로 그 의미가 크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앞으로도 섬이 없는 자매도시에 신안의 아름다운 섬을 공유해 상호 문화 및 생활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활발한 우호교류 발전에 힘쓰겠다 ”고 말했다.

한편, 신안군은 지난 14일 김해시의 섬 하의도 선포식을 하는 등 자매도시 간 섬 문화 및 우수시책 등을 공유하고 다양한 분야의 교류 협력을 통해 바다위의 정원 1004섬 신안군을 전국적으로 알리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