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순신의 발자취 ... 2020 코리아힐링페스티벌, 남해안 생태탐험
이순신의 발자취 ... 2020 코리아힐링페스티벌, 남해안 생태탐험
  • 강경화 기자(adjang7@naver.com)
  • 승인 2020.10.28 2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양=코리아플러스】 강경화 기자 = 정기일 감사가 27~28일 2020 코리아힐링페스티벌 남해안 생태탐방을 갖고있다. 섬진강 하류에서 사진을 찍고있다.

【거제ㆍ통영ㆍ장흥=코리아플러스】 강경화 기자 = 코리아플러스는 27~28일 2020 코리아힐링페스티벌 걍남도와 전남도를 거치는 일정의 남해안 생태탐방을 가졌다.

이순신의 발자취를 따라 한려수도해상공원과 땅 끝마을 따라 그의 걸어온 길을 탐방했다.

이날 행사는 정기일 대한민국연안해변지킴이 내륙지회 회장 겸 중앙회 감사와 박도밍고 대한민국연안해변지킴이 영남지회장 겸 중앙회 영남 부회장, 남해안지회 지회장이 주관했다.

대한민국연안해변지킴이 영남지회와 남해안지회는 경상남도 거제시 와현로 211-1에 위치하고 있다.

진주성 앞에서 순두부
거제도  어촌계회센터 숙이네 횟집에서 자연산 회

 

통영 앞바다
통영

아울러 박봉기 대한민국연안해변지킴이 통영·고성지회장이 함께했다.

경남 통영ㆍ고성지회는 경상남도 통영시 도산면 신평길 12에 위치하고 있다.

장흥군청 옆 황칠나라에서 갈비탕

또한 정일권 남해안지회 장흥·강진·고흥·보성 지회장이 함께했다.

남해안지회 장흥·강진·고흥·보성 지회는 전라남도 장흥군 장흥읍 읍성로 113에 위치하고 있다.

장영래 코리아플러스 대표이사는 “이번에 함께하지 못한 대한민국연안해변지킴이 진도지회(지회장 김미경)와 완도지회(지회장 조재풍)와 경남 창원지회(지회장 김경열)와 함께하는 시간을 갖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선을 구한 이순신의 발자취를 느끼고 온 2020 코리아힐링페스티벌 남해안 생태탐방 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