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환 위원장 ‘꿈과 끼를 찾는 창의력교육’
구본환 위원장 ‘꿈과 끼를 찾는 창의력교육’
  • 김소정 교육과학전문기자(annakimso@daum.net)
  • 승인 2020.11.02 2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버드내중학교 미디어탐구반 청소년기자단 교육과학부
【대전=코리아플러스】 김소정 기자 = 구본환 대전시의회 교육위원회 위원장은 '꿈과 끼를 찾아 미래를 대비하기 위한 창의력교육'이 미래 교육의 중심가치라고 말했다.
【대전=코리아플러스】 김소정 기자 = 구본환 대전시의회 교육위원회 위원장은 '꿈과 끼를 찾아 미래를 대비하기 위한 창의력교육'이 미래 교육의 중심가치라고 말했다.(사진 = 손갑철 코리아플러스방송 충청본부 교육ㆍ과학부 부장)

【대전=코리아플러스】 김소정 기자 = 구본환 대전시의회 교육위원회 위원장은 '꿈과 끼를 찾아 미래를 대비하기 위한 창의력교육'이 미래 교육의 중심가치라고 말했다.대전버드내중학교 미디어탐구반 청소년기자단은 30일 오후 대전시의회 교육위원장실에서 구본환 대전시의회 교육위원회 위원장과 인터뷰를 갖고 구본환 위원장의 교육에 대한 철학을 들었다.

이날 대전버드내중학교 미디어탐구반 버드내청소년기자단 전혜주 글로벌 앤 로컬부장을 대신해 김소정 편집장과 표선민 교육과학부장, 이준연 경제산업부장, 홍지훈 사회문화부장을 대신해 설유진 부편집장, 이정헌 정치행정부장을 대신해 박헌성 교육과학부 기자가 참석했다. 모둠 장 4명은 대전시의회 교육위원장과의 인터뷰를 통해 언론을 비판적으로 수용하고 올바른 기사를 작성하는 미디어 리터러시를 신장시키고 다양한 취재활동을 통해 직접 신문기사 작성 및 신문 제작 경험을 가졌다.

대전버드내중학교(교장 박용균)는 미디어교육 연구학교(2020~2021 2년간)로 다양한 미디어교육 활동을 장영래 강사(코리아플러스 대표, 부장 손갑철)가 포토ㆍ영상뉴스 제작하기와 사회 저명인사 인터뷰, 기사 작성과 함께 미디어 리터러시 교육 및 신문ㆍ영상제작 등을 학습하고 있다.

청소년기자단원들은 이날 인터뷰를 통해 언론 특성 파악하고 균형 잡힌 시각으로 신문기사를 작성키 위한 다양한 취재 경험과 적극적으로 사회 문제에 직접 참여하는 취재활동을 경험했다.

이날 대전버드내중학교 미디어탐구반 청소년기자단원들은 구본환 위원장으로부터 평소 궁금해 하던 △미래사회를 준비하고 있는 학생들에게 중요한 것 △미래교육과 관련한 우리 교육청의 주요 사업이나 프로그램 △코로나19 상황을 보내고 있는 학생들에게 당부의 말 △대전교육청 독서교육 관련 질의 △코로나를 극복할 수 있는 자세 △자유학년제 실행 등 평소 궁금한 내용을 위원장으로부터 직접 들었다.

이날 행사를 위해 서주석 버드내중학교 교사, 장래숙 비영리민간단체 대한민국평생학습지원센터 센터장, 이재경 대전시의회 교육위원회 주무관이 수고했다.

다음은 표선민 교육과학부장의 질문과 구본환 대전시의회 교육위원회 위원장의 답변이다.

대담 : 대전버드내중학교 미디어탐구반 청소년기자단원

정리 : 장래숙 대한민국평학습지원센터 센터장 겸 코리아플러스 논설위원

강경화 코리아플러스 편집이사

장영래 코리아플러스 대표이사

손갑철 코리아플러스방송 충청본부 교육ㆍ과학부 부장

교육과학부 미래사회 준비를 위한 미래교육사업은 어떤 것이 있을까요?

“코로나19로 온라인교육이 활성화되면서 5G, ICT기술 등을 활용한 에듀테크사업이 급속도로 발달하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현재 대전시교육청에서는 4차 산업혁명 시대 창의․융합형 인재양성을 위해 S/W 교육지원체험센터, 메이커교육센터 및 수학체험센터를 구축하고 노벨과학꿈키움프로젝트 등을 추진하여 미래사회에 준비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아울러, 학교현장에서는 AI, 3D프린터, 드론, IoT 사물인터넷 등을 접목한 메이커교육과 스팀교육 등이 이루어지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여기에 더불어 제가 생각하는 미래교육사업은 에듀테크 기술을 활용한 맞춤형 상호작용 학습으로 △ 지능형AI에 의한 개인화된 수준별 교육, △ 증강현실 및 가상현실을 활용한 초실감 교육, △ 클라우드와 지능형 학습관리시스템을 활용한 실시간 교육이 지원 추진될 것으로 생각됩니다. 아울러, 미래사회에서는 강의 수강은 가정 내에서 수행, 수업시간에는 이미 학습된 지식 기반 토론, 문제해결, 프로젝트를 수행하는 학습인 플립러닝(Flipped Learning)이 안착되어 그동안의 일 방향적인 강의식 교육에서 탈피 맞춤형, 상호작용 교육으로의 전환이 이루어질 것으로 생각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