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춘희 세종시장, 민주당 행정수도완성추진단 환영 논평
이춘희 세종시장, 민주당 행정수도완성추진단 환영 논평
  • 장영래 기자(adjang7@gmail.com)
  • 승인 2020.12.09 2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국회의사당 완전이전 추진 환영
여야 정치권 국가균형발전 실현 나서길
【세종=코리아플러스】 장영래 기자 = 이춘희 세종시장은 민주당 행정수도완성추진단 환영 논평을 통해 '더불어민주당이 국회의사당 완전 이전 추진의사를 밝힌 것에 큰 지지와 환영의 뜻을 표합니다.'라고 밝혔다.

【세종=코리아플러스】 장영래 기자 = 이춘희 세종시장은 민주당 행정수도완성추진단 환영 논평을 통해 '더불어민주당이 국회의사당 완전 이전 추진의사를 밝힌 것에 큰 지지와 환영의 뜻을 표합니다.'라고 밝혔다.

다음은 논평 전문이다.

민주당 ‘국가균형발전 및 행정수도 완성추진단’(위원장 우원식 의원)은 9일 4개월에 걸친 추진단 활동을 정리한 보고서를 발표했습니다.

추진단은 보고서에서 서울과 세종으로 분리된 행정 비효율을 극복하기 위해 국회 세종의사당 시대를 개막하고 서울은 글로벌 국제경제금융수도로 만들겠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추진단은 1단계로 세종청사 부처를 관장하는 10개 국회 상임위와 예결위 등 11개의 위원회를 세종시로 이전하는 한편, 국민 여론을 수렴하고 국회 균형발전특위를 구성하여 세종의사당 건립 과정과 의제, 시기, 방법을 합의하여 완전 이전을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추진단이 국가 균형발전을 위해 국회 완전 이전과 행정수도 완성을 주장한 것에 대해 36만 세종시민과 함께 진심으로 환영합니다.

정치권은 당리당략을 떠나 전국이 고루 잘사는 대한민국을 실현하기 위해 국회세종의사당 건설 및 국회 완전 이전을 위해 노력하길 기대합니다.

이번 발표는 지난 2일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비 127억 원 통과에 이어 국가 균형발전을 구체적으로 실현할 청사진이 될 것입니다.

서여의도는 4차 산업혁명 관련 과학·창업 클러스터로, 동여의도는 홍콩을 대체할 동북아 금융 허브로 각각 조성한다는 계획입니다. 이렇게 되면 상암과 마곡, 창동을 잇는 경제수도 벨트가 완성됩니다.

이번 발표에서 국회 이전 계획과 함께 주목되는 대목은 ‘3+2+3 메가시티’로 요약되는 국가 균형발전 전략입니다.

수도권-동남권-충청권은 그랜드 메가시티로, 대구·경북과 광주·전남은 행정경제 통합형 메가시티로, 전북-강원-제주는 강소권 메가시티로 각각 구축하는 방안입니다.

그동안 우리 세종시가 국가 균형발전의 효과 극대화를 위해 줄기차게 주창해온 권역별 메가시티 구축과 혁신도시 시즌2와도 일맥상통하는 대목입니다.

정치권은 초당적인 협조로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과 국가 균형발전 방안에 대한 논의를 더욱 진전시켜 나갈 것을 기대합니다.

우리 세종시도 추진단이 장기과제로 제안한 청와대 세종집무실 설치 계획을 보다 구체화하고, 궁극적으로 수도권과 비수도권이 고루 잘사는 대한민국 건설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을 다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