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광산구, 2개 병원 ‘호흡기클리닉센터’로 지정
광주 광산구, 2개 병원 ‘호흡기클리닉센터’로 지정
  • 이미영 기자(qnqlenql@naver.com)
  • 승인 2020.12.22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흡기 질환만 센터서 진료, 코로나19 감염 걱정 없이 병원 안심 이용 가능
【광주=코리아플러스】 이미영 기자 = 광산구가 21일 광주수완미래아동병원과 광산하나아동병원을 호흡기전담클리닉센터로 지정했다. (사진=광주광산구)

【광주=코리아플러스】  이미영 기자 = 광주 광산구가 21일 광주수완미래아동병원과 광산하나아동병원을 호흡기전담클리닉센터로 지정했다.

호흡기전담클리닉센터는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 진료를 위해 병원을 찾은 시민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호흡기 질환 증상 환자의 동선과 진료 공간을 따로 분리해 운영하는 병원을 지정하는 제도.

이번에 광산구가 지정한 두 병원은, 호흡기 증상 환자가 이용할 출입구를 분리하고, 대기실·진료실·X-ray실·진료실 등 호흡기 진료 공간에 음압시설을 갖췄다.

센터에서 근무할 의료진도 마스크, 안면보호구, 일회용 가운, 장갑 등을 착용하고 진료에 나선다.

아울러 진료 전후, 코로나19가 의심되는 경우가 발생하면, 따로 분리된 검체채취실에서 검체를 채취해 구 선별진료소에 검사의뢰하고, 신속진단키트 검사시스템도 도입돼 운영된다.

광산구 관계자는 “시민들이 코로나19 위협으로부터 안심하고 병원을 이용할 수 있도록 두 곳에 센터를 지정했다”라며 “내년 1월에도 3개 병원 정도를 호흡기전담클리닉센터로 지정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