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에는 지하철이 필요없다’
‘세종시에는 지하철이 필요없다’
  • 장영래 기자(adjang7@gmail.com)
  • 승인 2021.01.08 22:19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코리아플러스】 장영래 기자 = 국민의힘 세종시당은 ‘세종시에는 지하철이 필요없다’는 이춘희 시장의 주장에 '황당하다'라고 논평을 통해 밝혔다.

다음은 논평 전문이다.

이춘희 시장은 1월 6일 프레시안과의 신년인터뷰에서 “교통문제는 도시 내 교통문제와 도시 간 교통문제로 분리해야 한다”면서, “세종시는 신도시 인구가 최대 50만 명이기 때문에 시내 교통에 지하철이 필요하지 않다”고 주장하였다.

한마디로 妄言(망언)이다.

특별자치시인 세종시에 대한 기본 인식부터가 잘못되었다.

이래서 비용 절감만을 따지는 토목쟁이에게 도시를 오랫동안 맡겨놓으면 안 된다.

이춘희 시장의 입장은 수도권 통근자를 위한 도시간 특급열차(ITX)는 건설하겠지만, 세종시 신도심과 구도심을 연결하는 지하철은 필요없다는 거다. 웃기는 건, 인구 84만 명인 청주시 지하철 건설에는 떡 하니 합의해주고, 자신이 시장인 세종시는 2030년 동 지역 50만 명 포함 전체 80만 명을 예상하는데도 지하철이 필요없다고 하고 있다.

세종시의 롤모델인 워싱턴 D.C.도 인구가 70만 명인데 6개의 지하철 노선이 방사형으로 뻗어 있다.

시장이 단정적으로 ‘지하철이 필요하지 않다’는 말을 해선 안 된다.

지하철을 만들 자신이 없으면, 더 이상 시민들을 실망시키지 말고 자중하기 바란다.

2021. 1. 8.

국민의힘 세종특별자시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Pmj 2021-01-10 15:17:04
Brt노선만걷어내도 2~4차선은 늘어날텐데 어휴..

세종시민 2021-01-09 17:49:48
정말 뻔뻔한 시장이에요.
그러면서 전월산 불교체험장은 사활을 걸고 건설하려는 모습이 얼마나 딱하던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