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중구, 주거 환경개선 사업추진 만전
대전 중구, 주거 환경개선 사업추진 만전
  • 손갑철 기자(skc680@hanmail.net)
  • 승인 2021.01.14 0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문1․3구역 사업 추진 더욱 박차...오는 2022년까지 조성 목표로
【대전=코리아플러스】 손갑철 기자 = 2020년 완료한 보문1구역 내 도로 개설 모습. (사진=대전중구)

【대전=코리아플러스】 손갑철 기자 = 대전 중구는 올해도 노후‧불량 주거지역의 환경개선을 위한 보문1․3구역 주거환경개선 사업추진에 박차를 가해 정주여건 개선 및 주거생활의 질 향상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보문1․3구역은 중구 대사동 솔밭로10번길 9-1, 보문산공원로 537-8 일원에 337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오는 2022년까지 도로개설 및 확장 21곳과 주차장 6곳, 소공원 3곳 등을 조성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올해 중구는 보문1구역 제1호 주차장 조성과 보문3구역 소로 3-25호선 외 1곳 도로개설을 위해 보상절차를 이행하고 오는 3월 중 공사 발주할 계획이며, 제2호 소공원 조성 및 중로 1-27호선 도로 확장은 6월 준공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해당 사업이 완료되면 이 지역의 생활 및 교통 인프라 구축으로 주거 및 생활 환경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 된다.

한편, 구는 지난 2014년부터 현재까지 총사업비 262억9500만 원을 투입해 보문1구역에 도로 9곳, 주차장 2곳을 준공했고, 보문3구역에는 도로 5곳과 주차장 3곳, 청사부지 1곳과 함께 소공원 1곳 등을 완료했다.

박용갑 청장은 “앞으로도 대사동 지역의 보문산 인근 주거환경개선사업을 통해 도로, 공원 및 주차장 등 생활 인프라를 더욱 확충하여 주거환경개선 및 지역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