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중앙도서관, 작은도서관 순회사서 지원 공모 사업 10년 연속 선정
대구중앙도서관, 작은도서관 순회사서 지원 공모 사업 10년 연속 선정
  • 박형원 기자(jbg-3@hanmail.net)
  • 승인 2021.01.27 2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코리아플러스】 박형원 기자 =중앙도서관 ‘작은도서관 순회사서 지원 공모 사업’ 10년 연속 선정  (사진=대구시교육청 )
【대구=코리아플러스】 박형원 기자 =중앙도서관 ‘작은도서관 순회사서 지원 공모 사업’ 10년 연속 선정 (사진=대구시교육청 )

【대구=코리아플러스】 박형원 기자 = 대구중앙도서관은 10년 연속으로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주최한 ‘작은도서관 순회사서 지원 공모 사업’에 선정돼 오는 3월부터 11월까지 대구지역 작은도서관에 순회사서를 파견한다.

순회사서는 작은도서관을 순회하며 도서관 장서 관리에서부터 독서문화프로그램 기획 및 운영, 작은도서관 운영자 교육 등을 지원함과 동시에 공공도서관과 연계 협력 기반을 구축하는 역할을 담당하면서 작은도서관 운영 전반에 필요한 업무를 지원하게 된다.

중앙도서관에서는 순회사서 2명을 채용하여 오는 3월부터 11월까지 ‘대구수필작은도서관, 율하북 작은도서관, 대구혁신LH4단지 작은도서관, 꿈담도서관, e편한세상월배 작은도서관, 테크노폴리스 LH천년나무1단지 작은도서관’을 대상으로 지원한다.

그리고 2021년에는 생활밀착형 작은도서관 활성화 사업으로 계명대학교 문헌정보학과와 MOU를 체결해 도서관 운영의 전문성을 강화하고 운영의 내실화를 위해 전문인력이 부족한 작은도서관에 교육받은 예비사서를 배치해 담당자교육, 독서문화행사 운영 등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는 ‘작은도서관 인턴제(예비사서) 사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시, 구·군립 공공도서관 및 학교도서관, 작은도서관을 연계하여 시립도서관의 다양한 경험과 노하우 전수를 통해 지역도서관 발전에 이바지한다.

이외에도 중앙도서관에서는 작은도서관 지원 사업으로 자료가 부족한 작은도서관에 100~200권의 책꾸러미와 10개의 원화꾸러미를 2개월간 무료택배 대출, 독서문화프로그램 강사수당 지원, 지역작가와의 만남, 자원봉사자 실무교육, 맞춤형 컨설팅 등 지역의 작은도서관별 상황에 맞는 실무 지원을 통해 공공도서관 및 작은도서관 간 협력 네트워크 구축에 힘쓰고 있다.

장철수 관장은 “중앙도서관에서는 다양한 지원 사업을 통해 작은도서관 운영 활성화를 위해 힘쓰고 있다. 2021년은 순회사서 공모 사업에 10년 연속 선정되어 의미 있는 해인만큼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작은도서관이 활발히 운영될 수 있도록 작은도서관 지원 사업에 더욱더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