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춘례 시의원, 성북한마음봉사회‘사랑의 떡국 나누기’참여
김춘례 시의원, 성북한마음봉사회‘사랑의 떡국 나누기’참여
  • 오공임 기자(lim88873@naver.com)
  • 승인 2021.02.02 1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려운 시기일수록 이웃과 나누기에 힘쓰는 지혜를 발휘해야”
김춘례 시의원, 성북한마음봉사회‘사랑의 떡국 나누기’참여

【서울=코리아플러스】 오공임 기자 = 서울시의회 김춘례 의원(더불어민주당, 성북1)은 2일 성북구 소재 성일교회에서 진행된 ‘사랑의 떡국 나누기’ 행사에 참여해 추위 속 온정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사랑의 떡국 나누기’는 비영리법인 성북한마음봉사회(회장 이지예)가 매년 독거어르신, 저소득가정 등 소외계층을 위해 후원금으로 떡국 재료를 박스에 담아 전달하는 행사로 초대 회장인 김춘례 의원이 1998년부터 이어온 나눔 행사다.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방역 규칙을 준수해 실시한 이날 행사에는 이승로 성북구청장 등 지역 인사도 방문해 20여 명의 성북한마음봉사회 회원들을 격려했다.

코로나19로 인해 소상공인들의 후원 참여가 어려울 것으로 예상돼 기존보다 목표치를 낮추고 참여인원도 제한했음에도 불구하고, 성북구 소재 흥천사, 우리은행, 삼선새마을금고 등에서 후원에 참여해 250여 개의 떡국 박스를 완성했다.

행사를 마친 후, 김 의원은 “코로나19 방역 단계 규칙을 지키기 위해 모든 규모를 줄였음에도 기존과 차이 없는 박스를 보고 너무 감사한 마음이다”며, “어려운 시기일수록 이웃을 더 둘러보고 서로 돕는 것이 이 시대를 살아가는 진짜 지혜라고 생각한다. 온정의 지혜를 발휘해 함께 위기를 극복하는 우리 사회가 되기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