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황명선 충남시장군수협의회 회장
【인터뷰】 황명선 충남시장군수협의회 회장
  • 손갑철 기자(skc680@hanmail.net)
  • 승인 2021.02.04 0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시·군민이 더 나은 삶을 살아갈수 있도록 노력
충남도가 자치분권의 선도적 모델을 만들어 가는 것에 자부심
【충남=코리아프러스】 손갑철 기자 = 3일 충남시장군수협의회 회장을 맡고 있는 황명선 논산시장은 시청 집무실에서 코리아프러스와의 인터뷰를 갖고 있다. / 코리아프러스 손갑철 기자.

【충남=코리아플러스】 손갑철 기자 = 충남시장군수협의회 회장을 맡고 있는 황명선 논산시장은 3일 코리아플러스와의 인터뷰를 가졌다. 논산시청 2층 시장 집무실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황명선 회장은 시·군민을 위해 도내 시장·군수들과 논의 할 주요 정책 계획에 대해 밝혔다. 

대담 :  코리아플러스  대표이사 겸 발행인 장영래

정리 :  코리플프러스 편집부장 손갑철, 코리아플러스 편집인 강경화

- 2021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새해 인사 부탁드립니다.

“2021년 신축년(辛丑年) 새해가 밝았습니다. 올해는 코로나 19를 물리치고 국민 모두가 건강하고 행복한 일상이 도래하시길 기원하겠습니다. 지난해에는 유례없는 감염병으로 인해 논산시장으로서 그리고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대표회장으로 몹시 바쁜 한 해였습니다. 일선에서 고생하신 의료진과 더불어 공직자 여러분들 그리고 방역에 적극 동참해 주신 국민여러분께도 다시 한번 깊은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코로나 19라는 힘겨운 여건하에서도 지난해 32년 만에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이 통과되면서 획기적인 자치분권의 분수령을 마련했습니다. 주민의 복리증진과 지역발전 그리고 효율적인 지방행정이 가능한 토대가 마련돼 참으로 기쁘게 생각합니다. 올해는 이러한 자치분권의 발전과 정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자 합니다.”

- 충남시장군수협의회 회장으로서 2021년 역점 정책은 어떤 것인가요.

"충남은 15개 시군으로 함께하고 있습니다. 두 달에 한 번 시장, 군수와 함께 15개 시군이 풀어야 할 의제를 갖고 지방정부회의를 갖습니다. 이 자리에서 논의된 의제를 도에 제안하고 도는 시군의 업무를 조정해 도민들 모두가 정부로부터 좋은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합니다. 대한민국에서 15개 시군과 충남도가 자치분권의 선도적 모델을 만들어 가는 것에 자부심이 있습니다. 또한, 충남시장군수협의회 차원에서는 주민의 생명과 안전은 기초지방정부에 있다고 생각합니다. 이러한 재정에 대한 분권과 복지업무가 많아질수록 복지업무는 결국 시민과 군민의 안전을 지켜내는 것입니다. 시민과 군민들이 자활을 통해 함께 살아갈 수 있는 공동체를 만들어 가는 것이 정부의 역할이며, 이러한 법과 제도를 현장에서 대응할 수 있도록 중앙에 건의하고, 그러므로 충남도의 모든 시민과 군민 여러분이 더 나은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충남시장군수협의회가 더욱 노력하겠습니다.“

- 마지막으로 코리아프러스 독자들에게 마지막 한마디

“이제 지방자치 시대가 본격적으로 열렸습니다. 형식적 지방자치가 아닌 실질적 지방자치로 도약할 기회가 열렸습니다. 성숙하고 발전된 지방이 될 수 있도록 열정을 다해 노력하겠습니다. 새해에도 지방자치에 대한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리며, 소망하시는 모든 일이 이뤄지는 한 해가 되길 기원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감사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