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희 예비후보 “그대들~ 첫 유권자 되심을 축하합니다”
이달희 예비후보 “그대들~ 첫 유권자 되심을 축하합니다”
  • 손현철 기자(titan9390@hanmail.net)
  • 승인 2020.02.05 2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1대 총선 투표 2002년 4월 16일생까지, 선거연령 하향 만 18세 선거권
【대구=코리아플러스방송】 손현철 기자 = 이달희 자유한국당 북구을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생애 첫 유권자 표심잡기에 나섰다.이달희 예비후보는 5일 북구 태전동 매천고등학교에서 자신이 첫 유권자임을 알고 기뻐하는 학생과 함께 포즈를 취했다.

【대구=코리아플러스방송】 손현철 기자 = 이달희 자유한국당 북구을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생애 첫 유권자 표심잡기에 나섰다

선거법 개정에 따라 제21대 총선부터 선거연령이 만 18세(이전까지 만 19세)로 낮아지면서, 처음으로 투표권을 행사하는 유권자와의 소통도 본격화했다.

지난해 12월 27일 ‘공직선거법 일부개정법률안’이 통과되면서 선거연령이 기존 만 19세에서 만 18세로 낮아졌다.

오는 제 21대 총선부터 만 18세 유권자 53만7000여 명(2001년 4월 17일 ~ 2002년 4월 16일 출생)이 선거권을 갖는다.

전체 유권자의 약 1.2% 해당.

이달희 예비후보는 생애 첫 투표를 앞둔 만 18세 유권자와의 첫 만남으로 지난 5일 자신이 출마할 지역구인 북구 태전동 매천고등학교 졸업식장을 찾았다.

이 예비후보는 졸업을 축하하기 위해 만난 고3 졸업생들에게 “만 18세가 되는 고등학생들도 투표권을 행사할 수 있는 만큼 꼭 소중한 한 표를 행사해 달라”며 선거의 의미와 절차를 설명했다

이 예비후보는 이어, 보다 합리적인 후보를 찾아서 생애 첫 한 표를 행사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 예비후보는 “학생 유권자 역시 성인 유권자와 같은 선거법을 적용 받는다”며 “인물검색을 통해 충분히 정보를 수집한 후 자신이 원하는 후보를 선택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