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19, 확상방지를 위한 방역수칙 위반 행위 점검
코로나119, 확상방지를 위한 방역수칙 위반 행위 점검
  • 강종훈 기자(aas7951@daum.net)
  • 승인 2021.09.05 2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코리아플러스】 문영돈 강종훈 기자 = 제주경찰청 치안감 강황수은 도내 코로나19가 재확산된 지난 7월부터 점검 인력풀 구성  지자체 합동단속 강화 등 방역수칙 위반행위 점검에 경찰력을 집중하고 있다. 총760개소 업소를 점검, 38건의 방역수칙 위반행위를 적발하고 있다.

【제주=코리아플러스】 문영돈 강종훈 기자 = 제주경찰청 치안감 강황수은 도내 코로나19가 재확산된 지난 7월부터 점검 인력풀 구성  지자체 합동단속 강화 등 방역수칙 위반행위 점검에 경찰력을 집중하고 있다.

지난 7월 3일부터 9월 2일까지  유흥, 단란주점, 노래연습장  등 총 760개 업소를 점검해 38건의 방역수칙 위반행위 등을 적발 형사입건 및 과태료  부과  등 강력히 대응하고 있다.   

방역수칙 위반 28건, 식품위생법 등 위반 10건 등 모두  38건을 단속했다.

한편 지난 2일 21시 이후 이후에도 도내 전체 경찰서 제주동부,제주서부,서귀포경찰서 가  합동으로 유흥가 일대를 중심으로 방역수칙 위반행위 일시 점검을 실시했다.

제주동부경찰서는 제주시청 일대  제주서부경찰서는 연동 누웨마루거리 일대 서귀포경찰서는  서귀 강정동 일대를 중심으로 유흥시설  집합금지 위반여부 일반음식점 영업시간 및 3인이상 집합금지 준수여부를 집중 점검하였으며, 점검 결과  카페,바 등 일반음식점에서 3인이상 집합금지를 위반한 업소 3개소를 적발해 강력히 계도조치하고 위반 사항을 관활 지자체에 통보했다.

경찰관계자는  "추석 연휴가 코로나19  확산의 중대한 변곡점이 될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지자체와 함께 방역수칙 위반행위에 대한 점검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