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돼지열병, 금강유역환경청 예찰강화
아프리카돼지열병, 금강유역환경청 예찰강화
  • 강경화 기자(adjang7@naver.com)
  • 승인 2021.12.21 0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코리아플러스】 김병돈 류종근 강경화 기자 = 정종선 금강유역환경청장은 지난 14일 충북 증평군 두타산 산지에서 야생멧돼지의 족적·목욕장·비빔목 등의 흔적을 살피고 있다.

【충북=코리아플러스】 김병돈 류종근 강경화 기자 = 정종선 금강유역환경청장은 지난 14일 충북 증평군 두타산 산지에서 야생멧돼지의 족적·목욕장·비빔목 등의 흔적을 살폈다.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유입에 대비하기 위해 최근 발생하고 있는 충북 제천·단양 접경지역 중심으로 예찰을 강화토록 지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