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다중이용시설 안전점검 후속조치 이행실태 점검
대전시, 다중이용시설 안전점검 후속조치 이행실태 점검
  • 김용휘 기자(kim1016789@hanmail.net)
  • 승인 2022.01.21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코리아프러스】 김용휘 기자 = 대전시는 오는 24일부터 26일까지 지난 해 12월 실시한 다중이용시설 안전 점검에서 지적된 사항의 후속 조치를 점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지난 해 12월 백화점과 터미널, 대형마트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안전 점검에서 지적된 142건 중, 조치 완료된 100건과 보수․보강이 진행 중인 42건에 대한 후속 조치가 적정하게 이루어졌는지 확인한다.

또한, 시는 점검과 함께 오는 27일부터 단계적 시행을 앞두고 있는 중대재해처벌법의 내용과 향후 안전관리에 대한 협조 사항도 전달한다.

아울러 중대재해 처벌법은 중대산업 재해뿐만 아니라 공중이용시설 등의 설계‧제조‧설치‧관리상의 결함으로 발생한 중대시민 재해를 모두 포함하고 있어 철저한 준비가 필요한 시점이다.

한편 시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시설물 점검을 통해 안전관리에 대한 문제점을 사전 보완하여 안전사고 예방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위한 홍보도 병행 추진할 방침이다.

양승찬 대전시 시민안전실장은 “현장에서 안전에 관한 기본과 원칙이 지켜질 수 있도록 안전관리 역할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독려해 나가겠다”라며, “안전한 대전을 만드는데 시민들도 적극 동참해 주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