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무주군, 천마산업 발전기반 위한 업무협약 체결
전북 무주군, 천마산업 발전기반 위한 업무협약 체결
  • 최낙철 기자(chlw212@daum.net)
  • 승인 2022.05.12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주군·무주군약초영농조합법인·우석대 산학협력단 업무협약 체결
우량천마 생산농가 육성 생산성 증대, 고기능성 제품 생산과 소재개발
우량천마 생산에 따른 농가소득과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무주=코리아플러스】 최낙철 기자 = 전북 무주군이 11일 우석대학교에서 무주군약초영농조합법인을 비롯해 우석대학교 산학협력단과 천마산업 발전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제공=무주군)

【무주=코리아플러스】 최낙철 기자 = 전북 무주군이 11일 우석대학교에서 무주군약초영농조합법인을 비롯해 우석대학교 산학협력단과 천마산업 발전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상호연계 협력 체제를 바탕으로 우량천마 생산을 위한 ICT 스마트팜 재배기술 및 고품질 천마제품 개발을 위한 것으로 기능성이 강화된 무추천마의 상품화와 대중화를 위한 기대에 한걸음 다가서게 됐다.

무주군농업기술센터 김영종 소장과 박미란 무주군약초영농조합법인 대표, 오석흥 우석대학교 산학협력 단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친환경 안심품목인 천마의 다변화를 촉진시키고 현 시점의 트랜드에 부합한 기술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각 기관별 역할을 공고히 할 것을 다짐했다.

군은 고품질 천마 생산 및 스마트팜 재배기술을 확립하고 우량천마 생산농가를 육성・양성해 생산성을 증대시켜 소득향상을 도모하고 무주군약초영농조합법인은 우량천마를 활용한 고기능성 제품 생산 및 기능성 소재를 개발, 효능을 강화시킬 수 있는 상품연구를 수행할 예정이다.

또 우석대학교 산학협력단은 천마와 제품에 대한 안정성・기능성을 검증해 기능성제품 기술개발 및 사업화를 위한 효능을 입증할 계획이다. 이밖에 군은 우석대학교 LINC3.0 사업단과도 업무협약을 체결해 기술 및 인적교류와 함께 애로기술 해결과 기술개발, 공동연구, 장비지원 등 관련 정보제공, 대학의 신기술이나 특허기술 이전 등에 대해서도 협력할 계획이다.

무주군을 비롯한 이들 기관은 지난 2020년부터 산업통상자원부 국가혁신융복합단지지원(R&D) 사업인 ‘천마 복합처방을 활용한 뇌 인지기능 개선 및 기능성 식품 소재개발’에 대한 연구 과제를 수행하고 있다.

군은 올해도 3단계 사업을 추진하고 있어 이번 협약을 통한 긴밀한 협조관계로 성공적인 연구결과 도출로 ‘알토란’ 같은 성과물로 이어지도록 기대하고 있다.

무주군농업기술센터 기술연구과 연구개발팀 이장원 팀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체계적인 연구로 고품질 천마 생산과 고기능성 제품 개발이 가능할 것으로 본다”라며 “우량천마 생산에 따른 농가소득과 지역경제 활성화가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한편, 천마는 동의보감 등 여러 문헌을 통해 고혈압을 비롯한 신경성 질환, 스트레스 피로 등의 증상에 효능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