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역사문화연구원, 내포문화 진흥 자문위원회 첫 회의
충남역사문화연구원, 내포문화 진흥 자문위원회 첫 회의
  • 김용휘 기자(kim1016789@hanmail.net)
  • 승인 2022.05.19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성=코리아플러스방송】 정기일 김용휘 기자 = 충남역사문화연구원은 16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내포문화 진흥 자문위원 위촉과 자문위원회 첫 회의를 개최하고 내포문화진흥센터의 미래 비전을 모색하며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충남도)

【홍성=코리아플러스방송】 정기일 김용휘 기자 = 충남역사문화연구원은 지난 16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내포문화 진흥 자문위원 위촉과 자문위원회 첫 회의를 개최하고 내포문화진흥센터의 미래 비전을 모색했다.

자문위원회는 다양한 의견을 수용하고자 내포지역 종교와 예술, 문학, 민속 등 전문가들로 구성했다.

아울러, 위원회는 △센터의 중장기 방향 △연구계획 수립과 추진 △정책수립 △주요사업 평가 등 센터의운영 방향과 관련된 자문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조한필 연구원장은 “역사학 전문가뿐 아니라 종교와 예술, 문학, 민속 등 다양한 도민들의 의견들을 모아 융복합을 지향하는 센터를 만들어 나갈 것이다”라며, “앞으로 내포문화진흥센터를 내포지역 도민들을 위한 대표적인 연구센터로 만들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올해 초 원장 직속으로 편제된 내포문화진흥센터는 하반기 내포신도로소 이전을 계획하고 있고, 오는 2023년부터 충청남도 내포문화진흥에 관한 조례에 따라 본격적인 연구 활동을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