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복지 사각지대 놓인 취약계층 돌본다
수원시, 복지 사각지대 놓인 취약계층 돌본다
  • 이태호 기자(ltho6155@naver.com)
  • 승인 2022.06.29 0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2022년 수원시 생활보장 등 심의위원회 정기회의’ 개최
【수원=코리아프러스】 이정수 이태호 기자 = 수원시 생활보장 등 심의위원회 위원들이 복지 사가지대에 놓인 취약계층을 돌아보고, 도울수 있는 방안에 대한 회의를 하고 있다.(사진제공=수원시)
【수원=코리아프러스】 이정수 이태호 기자 = 수원시 생활보장 등 심의위원회 위원들이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을 돌아보고, 도울수 있는 방안에 대한 회의를 하고 있다.(사진제공=수원시)

【수원=코리아프러스】 이정수 이태호 기자 = 수원시가 법적ㆍ제도적 한계로 정부 지원을 받지 못하는 저소득층을 보호하고 지원하기 위한 방안을 마련해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을 돕는다.

수원시는 28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2022년 수원시 생활보장 등 심의위원회 정기회의’ 를 열고, 취약계층 권리 구제ㆍ기본생활 보장 강화를 위한 안건을 심의했다.

수원시는 저소득 가정을 체계적으로 보호ㆍ지원하기 위한 다양한 대책을 마련하고, ▲국민기초생활보장사업 ▲의료급여 사업 ▲긴급복지지원사업 ▲노인맞춤돌봄서비스 등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위원회는 주요 안건으로 ▲부양의무 불이행에 따른 선(先) 보장 심의ㆍ생계급여 대리수령 적정성 심의 등(국민기초생활보장사업) ▲의료급여 연장 승인 심의 등 ▲긴급복지지원사업 대상자 적정성ㆍ지원 연장 심의 등 ▲노인맞춤돌봄서비스 대상자 선정 심의 등 1282건(306가구)을 심의했다.

이날 정기회의에 앞서 ‘수원시 생활보장 등 심의위원회’ 위원 위촉식을 열고, 위원들에게 위촉장도 전달했다. 위촉직 위원의 임기는 2년이고, 1회 연임할 수 있다.

위원회는 법적ㆍ제도적 한계로 정부 지원을 받을 수 없는 저소득층을 위한 실질적인 보호ㆍ지원 방안을 마련하는 역할을 한다. 위원장인 조청식 수원시장 권한대행을 비롯한 공직자ㆍ법조인ㆍ교수ㆍ시의원ㆍ사회복지기관 관계자 등 13명(당연직 2명, 위촉직 11명)으로 구성된다.

수원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와 급격한 물가 상승으로 취약계층이 더욱 힘든 시기에 복지 정책ㆍ사업이 효율적으로 운영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 며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저소득층이 기본생활을 보장받도록 위원회 위원들이 적극적으로 힘써달라” 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