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총리, 부산엑스포 유치 준비상황 현장방문
한 총리, 부산엑스포 유치 준비상황 현장방문
  • 장영래 기자(adjang7@hanmail.net)
  • 승인 2022.09.11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코리아플러스】 장영래 기자 = 부산을 시작으로 엑스포 유치 열기 확산키 위해 한덕수 국무총리는 지난 8일 오후 부산항 국제전시컨벤션센터를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준비상황을 점검하고, 부산시장과 부산시 엑스포추진본부장 등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있다. (사진=국무조정실)

【부산=코리아플러스】 장영래 기자 = 부산을 시작으로 엑스포 유치 열기 확산키 위해 한덕수 국무총리는 지난 8일 오후 부산항 국제전시컨벤션센터를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준비상황을 점검하고, 부산시장과 부산시 엑스포추진본부장 등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 날 부산방문에는 국무총리비서실장, 산업통상자원부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원단장 등(부산) 부산시장, 부산지방해양수산청장, 부산시 엑스포추진본부장 사장 등이 함께했다.

한 총리는 먼저 부산시장(박형준)으로부터 엑스포 준비상황 전반을 보고받고, 엑스포 예정부지인 북항 일원을 확인했다.

한 총리는 부산엑스포 유치를 위해 전력투구하고 계신 부산시장과 관계자들에게 감사를 표하며, 박람회 개최 역량과 기본계획을 담은 유치계획서 제출 이후 유치 활동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어, 한 총리는 내년 1/4분기에 예정된 국제박람회기구(BIE) 현지실사팀 방문에 대비하여, 현지 분위기 조성과 함께 현지 인프라 구축 등에 만전을 기해주기를 당부했다.

2030년 세계박람회는 향후 3차례의 경쟁 PT와 현지 실사를 거쳐 2023년 말 국제박람회기구(BIE) 회원국 투표를 통해 개최지가 결정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